2018.08.16 (목)

  • 구름많음동두천 31.8℃
  • 흐림강릉 25.3℃
  • 구름조금서울 34.5℃
  • 구름많음대전 35.0℃
  • 구름많음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8.1℃
  • 흐림광주 30.6℃
  • 부산 26.7℃
  • 구름많음고창 31.9℃
  • 제주 27.7℃
  • 구름많음강화 31.8℃
  • 흐림보은 31.3℃
  • 구름많음금산 32.6℃
  • 흐림강진군 30.2℃
  • 구름많음경주시 27.6℃
  • 흐림거제 25.8℃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전체기사 보기

JR 히가시니혼이 총력전으로 도전하는「초고속」신칸센의 예산

세계는 다시 속도추구시대에 돌입하는가?

(서울:레일뉴스)최경수 편집위원 = 차세대 신칸센(次世代 新幹線)에 요구되는 것은 속도인지, 쾌적성인지? 금년 봄에 확인시험 차(確認試驗車)가 등장한 JR 도카이(東海)[도카이 여객철도(東海旅客鐵道)]가『N 700S』계 차세대 신형 신칸센 차량은 도카이도(東海道) 구간에서 최고속도는 현행과 같은 시속 285km로써 승차감 등의 쾌적성을 향상시킨다. 더 말하자면 확인시험 차에서는 신기술의 확인 등 양산(量産)을 위한 각종 시험을 실시한다. - JR 히가시니혼이 2019년 봄에 투입을 목표로 개발 중인「ALFA-X」형 고속시험 차 한편, JR 히가시니혼(東日本) [히가시니혼 여객철도(東日本 旅客鐵道)]은 내년 봄, 완성을 목표로 개발 중인『A L F A-X(알파 엑스)』시험 차에서 시험 최고속도 시속 400km 정도의 실현과 쾌적성 향상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 그 성과를 바탕으로 현재의 도호쿠 신칸센(東北新幹線)의 주력 차량「E 5계(系)」의 후계 차량을 개발하여 영업 최고속도 시속 360km 운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속도와 쾌적성을 동시에 업그레이드하는 것은 결코 쉽지 않은 목표이다. ▣ 2030년, 삿포르 연장 시 신형차 도입 JR 히가시니혼(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