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9 (토)

  • 구름조금동두천 0.8℃
  • 구름많음강릉 4.8℃
  • 맑음서울 4.7℃
  • 흐림대전 5.7℃
  • 흐림대구 7.9℃
  • 흐림울산 9.8℃
  • 광주 4.4℃
  • 흐림부산 9.6℃
  • 흐림고창 3.1℃
  • 제주 12.3℃
  • 구름조금강화 0.2℃
  • 흐림보은 2.4℃
  • 흐림금산 3.9℃
  • 구름조금강진군 4.4℃
  • 흐림경주시 8.2℃
  • 흐림거제 9.1℃
기상청 제공

지식/상식/정보

전체기사 보기

행안부, 올해 달라지는 안전·민생·행정서비스 제도 소개

귀·눈썹 안보여도 주민증 사진 가능…내비로 정체구간 음성안내

다음달부터 주민등록증 사진 요건이 완화된다. 4월부터는 내비게이션을 통해고속도로 정체구간을 음성으로 알려준다. 행정안전부는 2019년 달라지는 안전, 민생, 행정서비스 관련 제도 10가지를 선정해소개했다. 주민등록증 사진 요건은 2월부터 바뀐다. 기존에 있었던 ‘귀와 눈썹이 보이는’ 요건을 삭제했다. 사진의 가로·세로 길이는 기존 3x4cm 또는 3.5x4.5cm에서 여권과 같은 3.5x4.5cm로 단일화한다. 고속도로 정체구간 후미에서의 차량 추돌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전방 도로상황을 내비게이션으로 실시간 안내하는 음성알림서비스가 4월부터시행된다. 여름철 하천 수위상승으로 인한 차량침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6월부터는 하천 둔치 주차차량에 대한강제견인을 실시한다. 정부는 태풍과 집중호우 등으로 차량침수 징후가 보이면 둔치 주차차량 소유자 등에게 대피명령을 내리고 부득이하면 강제견인까지 할 방침이다. 실제로 2013∼2017년 둔치 주차장 침수 피해 차량은 435대에 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달부터는 ‘지진안전시설물 인증제’가 도입됐다. 건축물, 터미널, 학교, 병원 등시설물에 대해 건축주가 내진성능평가를 실시하고 전문 인증기관의 심사를 통과하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