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4 (수)

  • 흐림동두천 14.8℃
  • 흐림강릉 18.4℃
  • 서울 16.2℃
  • 대전 15.4℃
  • 대구 14.7℃
  • 울산 15.5℃
  • 구름많음광주 16.6℃
  • 부산 15.9℃
  • 흐림고창 15.9℃
  • 박무제주 17.8℃
  • 흐림강화 13.8℃
  • 맑음보은 14.3℃
  • 맑음금산 14.1℃
  • 흐림강진군 16.3℃
  • 흐림경주시 14.9℃
  • 흐림거제 16.5℃
기상청 제공

철도기획/경영/재무

전체기사 보기

철도공단 이사장, 동아시아 철도공동체 구현을 위한 광폭 잰걸음

몽골 대통령 예방 등 고위인사 면담 통한 한국~몽골 간 협력 토대 마련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지난 4월 19일부터 4월 26일까지 동아시아 철도공동체의 구현을 준비하기 위한 첫 행보로 몽골과 러시아를 방문하여, 고위인사와 광범위한 면담 등을 통한 실질적인 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고 밝혔다. 우선, 첫 방문국인 몽골에서는 4월 20일(토) 바툴가 대통령을 예방하여 우리나라 문재인대통령님께서 지난 해 광복절 경축사를 통해 밝힌 바 있는 “동아시아 철도공동체”의 구상을 적극 설명함으로써 바툴가 대통령으로부터 적극적인 참여의지를 확인하였고, 이어 4월 22일(월) 엥크 암갈란 몽골 도로교통부장관 등을 면담하여 동아시아 철도공동체 구현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뿐만 아니라 양국의 철도발전을 위한 실천적 의지를 담은 “실무추진단”을 조속히 구성해 상호 교류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특히, 몽골철도공사(Mongolian Railway, MTZ, 사장 셍겔 볼트)와 양국 철도분야 교류협력 강화를 위해 4월 22일(월) 몽골철도공사 에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MOU를 통해 ▲2010년 확정된 몽골철도건설계획(총연장 5,600km)에 대하여 신설노선 시공 및 자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