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일)

  • 구름많음동두천 19.1℃
  • 구름많음강릉 20.7℃
  • 구름많음서울 22.2℃
  • 구름조금대전 21.3℃
  • 구름조금대구 20.9℃
  • 구름조금울산 20.0℃
  • 구름조금광주 22.8℃
  • 구름조금부산 20.9℃
  • 구름조금고창 21.5℃
  • 구름조금제주 23.5℃
  • 구름조금강화 20.2℃
  • 구름조금보은 16.7℃
  • 구름조금금산 18.6℃
  • 구름많음강진군 19.8℃
  • 구름조금경주시 17.3℃
  • 구름조금거제 21.4℃
기상청 제공

국가철도공단, 국내 최장 · 최대 5련 아치교, ‘성공적’ 설치!

서해선 아산고가 수상철도교량, 서해선 랜드마크로 우뚝

URL복사



국가철도공단(이사장 김한영)은 서해선 홍성∼송산 복선전철 구간 중 경기도 평택과 충남 아산을 연결하는 5.9km 길이의 아산고가교 설치를 완료했다고 19일(월) 밝혔다. 


공단은 지난 4월 안성천을 통과하는 메인 교량부에 소형, 중형 아치 구조물 설치를 시작으로, 이날 국내 최대 단일경간인 155m 대형 아치를 안전하게 거치 완료함으로써 수상부 대아 치교 시공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였다. 


아산고가교 메인 구간인 5련 아치교는 연장 625m, 높이 44m로 국내 최장 · 최대 규모를 자랑하며, 아산과 평택의 화합을 형상화한 비대칭 아치 구조로 지역의 새로운 랜드마크이자 관광 명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양인동 충청본부장은 “아산고가교 공사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됨에 따라 서해안 복선전철 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생각된다”며 “개통하는 날까지 철저한 시공관리를 통해 고품질 철도를 국민에게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해선 복선전철 사업은 총 4조 947억원이 투입되어 2023년 개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에 있으며, 현재 공정률은 77% 이다. 


사업이 마무리되면 시속 250km급 고속열차가 투입돼 홍성 에서 송산까지 40분만에 주파하게 되며, 장항선, 신안산선 등과 연결되어 서해안권 물류수송체계를 획기적으로 변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