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16.4℃
  • 맑음강릉 21.7℃
  • 맑음서울 14.9℃
  • 맑음대전 16.9℃
  • 맑음대구 18.6℃
  • 맑음울산 18.3℃
  • 맑음광주 15.0℃
  • 맑음부산 17.8℃
  • 맑음고창 16.4℃
  • 맑음제주 17.9℃
  • 맑음강화 13.7℃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6.9℃
  • 맑음강진군 17.0℃
  • 맑음경주시 18.2℃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철도기획/경영/재무

한국철도, 연간 소나무 220만 그루 효과…국토부·서울시와 손잡아

기차역 지붕 등 전국 철도부지 37만㎡에 태양광 설치…한국철도형 그린뉴딜 박차

URL복사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사진 오른쪽)24일 오후 서울시청에서 손명수 국토통부 2차관,

                      서정협 서울시장권한대행과 철도기반시설 태양광 확대 그린뉴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철도(코레일)24일 오후 서울시청에서 국토교통부, 서울시와 협력해 철도 부지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구축하는 솔라 레일로드(Solar Railroad) 그린뉴딜 협력사업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과 손명수 국토부 2차관, 서정협 서울시장권한대행이 참석해 태양광 보급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솔라 레일로드(Solar Railroad) 그린뉴딜 협력사업은 오는 2022년까지 차량기지나 역사 주차장 등 철도 자산 3725MW 규모의 태양광 발전 설비를 설치해 친환경 전력을 생산하는 프로젝트이다


       총 태양광 전력 생산량은 연간 3200kWh, 연간 1만 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규모이다. 이로 인해 매년 소나무 220만 그루를 심는 것과 동일한 탄소저감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철도는 이번 사업을 통해 철도 차량기지와 주차장에 19.8MW, 서울역 등 철도역사에 설치되는 태양광 랜드마크에 5.2MW 급의 친환경 발전 시설을 구축할 계획이다


        대상 부지는 전국 13곳의 37이다. 이문, 행신, 문산, 평내, 분당, 용문 등 6개 차량기지와 신포항역, 울산역, 신경주역, 창원중앙역 등 4개 주차장에는 태양광 시설이 들어선다. 남북철도의 거점역인 도라산역과 제진역, 서울역 등 3개 역사에는 한반도 평화와 탄소중립의 염원을 함께 담은 태양광 조형물이 설치된다.

 

       한국철도는 이번 사업을 시작으로 국토부 및 지자체, 에너지발전 전문기관 등과 협력체계를 지속적으로 확충하고 한국철도형 그린뉴딜을 추진할 계획이다오는 ’30년까지 철도분야 태양광 발전 규모를 일반 화력발전소의 발전용량을 넘어서는 456MW 수준까지 확대한다


       중장기적으로는 철도시설 태양광 설비에서 생산된 전기를 역사 전력공급이나 철도역 주차장의 전기차 충전서비스 등에 활용해 열차이용객의 편의를 높일 계획이다.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은 전국의 철도 인프라가 친환경 에너지를 생산하는 태양광 발전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한국철도형 그린뉴딜을 적극 추진하고 탄소 중립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