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1 (월)

  • 흐림동두천 0.1℃
  • 흐림강릉 0.8℃
  • 서울 3.1℃
  • 대전 10.9℃
  • 대구 13.4℃
  • 울산 15.5℃
  • 광주 10.3℃
  • 부산 15.0℃
  • 흐림고창 5.9℃
  • 제주 13.0℃
  • 흐림강화 0.9℃
  • 흐림보은 10.1℃
  • 흐림금산 12.2℃
  • 흐림강진군 11.4℃
  • 흐림경주시 7.7℃
  • 흐림거제 16.6℃
기상청 제공

철도홍보/사회공헌

서울교통공사 임직원, 6억 8천만 원 모아 힘든 이웃 돕는다

공사 임직원・노동조합 간부 등 대상으로 자율적 모금 활동…총 6.8억원 모아
법정기부금단체에 전달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예정

URL복사

        서울교통공사(사장 김상범, 이하 공사) 임직원이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 놓인 소상공인 등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자율적 모금을 진행했다.

 

      이번 모금은 공사와 노동조합(서울교통공사노동조합(위원장 김대훈)서울교통공사통합노동조합(위원장 김철관))이 코로나19 취약계층을 경제적으로 돕자고 서로 뜻을 모은 데 따른 것이다.

 

      공사는 임직원 및 노동조합 집행간부를 대상으로 작년 1222일부터 올해 13일까지 13일 간 자율적으로 모금하여 총 68천만 원을 모았다.

 

      이렇게 모인 금액은 법정기부금단체에 전달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데 활용될 예정이다.

 

      공사와 노동조합은 이에 앞서 작년 12월에도 복리후생비 절감분 약 226천만 원을 서울지역 저소득가정 학생 교통카드 지원 사업에 기부한 바 있다.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은 코로나19로 경기가 위축되면서, 사회적으로 기부금이 줄어들고 있다고 해 안타깝다.”라며 직원들이 작게나마 함께 모은 돈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공기업으로서 지역과 사회에 공헌할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 이행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