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목)

  • 맑음동두천 8.8℃
  • 구름조금강릉 12.0℃
  • 맑음서울 10.3℃
  • 맑음대전 12.2℃
  • 맑음대구 12.3℃
  • 구름많음울산 12.0℃
  • 구름조금광주 13.3℃
  • 맑음부산 14.9℃
  • 구름많음고창 11.0℃
  • 흐림제주 13.3℃
  • 구름조금강화 8.5℃
  • 맑음보은 11.5℃
  • 구름조금금산 11.6℃
  • 맑음강진군 14.7℃
  • 구름많음경주시 13.0℃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철도안전/사고

부산 도시철도, 여성화장실에 ‘안심스크린’ 설치

URL복사

                             


부산교통공사(사장 이종국)는 불법촬영 등 성범죄로부터 시민이 안심하고 공중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도시철도역 여성화장실 114곳에 안심스크린설치를 추진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안심스크린은 화장실 칸막이 아래 틈을 밀폐하는 장치로 스마트폰 등 불법 촬영을 사전에 예방해 공중화장실 이용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한 장치이다.


부산경찰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 해 부산에서 발생한 불법 촬영범죄(카메라 등 이용 촬영) 380건 가운데 11.8%45건이 공중화장실에서 발생했으며, 대부분 화장실 칸막이 상하단부의 빈틈에 스마트폰을 몰래 들이대 사진을 찍는 범행이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실제 한 조사 결과에서도 여성들은 화장실을 가장 불안감이 높은 장소로 꼽았다.

 

부산도시철도 역사 화장실 칸막이 하단부분이 3~5cm 정도가 막혀 있지 않아 여성 이용객이 화장실 이용을 꺼리거나 이용할 경우 옆 칸이 빈 것을 확인하는 등 화장실 이용에 대한 불안감을 호소해 왔다.

 

공사는 2호선 국제금융센터부산은행역에 안심스크린을 시범 설치하고 운영한 결과 범죄예방 효과 및 여성 이용객들의 만족도가 높다고 판단되어 부산 도시철도 전 역사 여성 화장실 114곳에 안심스크린 설치를 올해 안에 완료할 예정이다.

 

이종국 부산교통공사 사장은 안심스크린 설치로 불법촬영 등 디지털 성범죄 예방 효과를 기대하고 있으며, 나아가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화장실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