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16.0℃
  • 맑음강릉 15.2℃
  • 구름조금서울 14.8℃
  • 구름조금대전 17.0℃
  • 구름조금대구 18.5℃
  • 흐림울산 16.3℃
  • 맑음광주 17.3℃
  • 구름많음부산 17.9℃
  • 맑음고창 15.0℃
  • 구름많음제주 17.2℃
  • 구름많음강화 14.3℃
  • 구름많음보은 14.9℃
  • 맑음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7.1℃
  • 구름많음경주시 17.3℃
  • 구름많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국가철도공단<해명> 신설역 인근 수십억 땅..이해충돌 논란 관련

URL복사

       1014() 세계일보, 연합뉴스 등에서 보도한 <신설역 인근 수십억 땅..이해충돌 논란>기사   에 대하여 사실과 다르므로 아래와 같이 해명합니다.


      ▲ “공단 이사장은 토지와 건물있는 인근에 새로운 전철역이 들어서 사적 이해관계자가 충돌될 수 있는데도 사전 신고하지 않았다내용에 대하여,


      → 공단이 로펌에 법률자문을 의뢰한 결과, 역 신설 사업은 국토통부가 최종 결정하는 사항으로 공직자윤리법상 이해충돌 규정에 해당하지 않아 임직원행동강령 신고대상이 아님.


      경의선 향동역 신설 사업은 고양시가 향동지구 개발 촉진 및 이용자 편의 도모를 위해 역 입지 등 경제적 타당성조사를 시행하고, 철도의 건설 및 철도시설 유지관리에 관한 법률에 의거 고양시가 국토교통부에 역 신설 승인을 요청하여 동 법률에 따라 국토교통부가 승인한 사항임.


     ▲ 향동역사 인근 이사장 땅 2년새 14억이 뛰었다는내용에 대하여,

 

     → ‘19.12.31일 재산 등록 기준으로 실질적으로 증가된 재산은 747백만원으로 이중 소유 부동산으로 인한 증가는 54백만원 임.


       향동역 신설은 ’20.4.8일 국토부가 결정하였고, 재산 신고는 ‘19.12.31일 기준이므로 향동역 신설에 따라 소유 부동산이 14억원 뛰었다는 보도는 전혀 사실과 다름.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