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0 (월)

  • 구름많음동두천 25.8℃
  • 흐림강릉 28.6℃
  • 서울 26.2℃
  • 구름많음대전 28.4℃
  • 흐림대구 28.4℃
  • 흐림울산 28.2℃
  • 흐림광주 27.7℃
  • 흐림부산 28.3℃
  • 흐림고창 28.7℃
  • 제주 27.2℃
  • 구름많음강화 26.6℃
  • 흐림보은 25.5℃
  • 흐림금산 27.1℃
  • 흐림강진군 27.2℃
  • 흐림경주시 29.6℃
  • 흐림거제 27.8℃
기상청 제공

철도기획/경영/재무

공항철도, 에스컬레이터 축 고정용 부시(Bush) 디자인 특허 출원



공항철도(사장 김한영)는 에스컬레이터의 디딤판과 축의 연결부위를 고정하는 장치인 부시(Bush)’ 디자인 4건을 특허 출원했다고 22 밝혔다.


에스컬레이터는 디딤판이 스텝체인 축에 부시로 고정되어 움직이며, 사람이 에스컬레이터에 올라섰을 때 한 칸은 최대 300kg의 하중을 견뎌야 하기 때문에 축을 고정하는 부품인 부시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


기존의 링형 부시는 파손된 경우 부시 뿐만 아니라 스텝체인까지 교체해야 하는 중보수공사가 필요하다. 부시 하나를 교체하기 위해 에스컬레이터 디딤판 6칸에 해당하는 길이의 스텝체인을 분해해야 하기 때문에 교체작업에 4시간 이상 소요되고, 전문인력도 여러 명이 투입된다.


이번에 새롭게 개발된 부시는 조립형으로 만들어져 스텝체인을 분해하지 않고도 이음새를 분리해 손쉽게 교체가 가능하고, 30분만에 작업을 완료할 수 있어 작업효율을 크게 높인다. 또한 한번 교체시 발생하는 150만원 상당의 스텝체인 교체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

 

공항철도는 올해 10월부터 각 역의 에스컬레이터에 개선품을 사용할 예정이다.


이번 부시 디자인 개발에 참여한 박태환 대리(40)새로운 디자인이 적용된 부시를 활용하면 직원들의 업무가 한층 원활해지고, 안전사고 예방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디자인 출원으로 타기관에서도 널리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