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흐림동두천 17.8℃
  • 구름많음강릉 17.7℃
  • 구름많음서울 19.6℃
  • 구름많음대전 21.7℃
  • 구름많음대구 22.7℃
  • 구름많음울산 19.6℃
  • 구름많음광주 21.2℃
  • 구름많음부산 19.5℃
  • 구름많음고창 20.6℃
  • 구름조금제주 20.4℃
  • 흐림강화 17.5℃
  • 구름많음보은 18.9℃
  • 흐림금산 20.4℃
  • 구름조금강진군 19.0℃
  • 구름많음경주시 21.9℃
  • 구름조금거제 18.9℃
기상청 제공

철도안전/사고

공항철도, 객실 환기를 위해 정차 시간 연장

열차 운행시간 변경 없이... 출입문 열고 계양역, 운서역 20초 더 정차



공항철도(사장 김한영)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늘(18)부터 열차 내부 공기가 외부 공기와 순환될 수 있도록 지하구간의 진출입 지점인 계양역과 운서역에서 출입문을 개방한 상태로 열차를 20초간 더 정차시킨다.


이는 지난 7일 개최된 포스트 코로나 대응 전사 토론회에서 외부공기가 차단된 열차 내부의 감염병 확산의 방지 대책으로 도출된 아이디어 중에 하나이다.


그 동안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열차 운행 시 내부 공기가 순환되지 않도록 차내 송풍기 가동을 자제해 왔으나 기온이 올라가면서 냉방과 송풍을 하지 않을 수 없게 되어 자연 환기의 효과를 얻고자 추진하게 되었다.


열차 운행시각은 고객의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기존과 동일하게 운영된다.


공항철도는 확진자가 급증하던 2월부터 매일 전 열차에 대한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서울역에서 회차하는 동안 틈새 방역소독도 수시로 하고 있다.


공항철도 관계자는 작년에 최고 혼잡률이 180%에 달했으나 최근 감염병으로 인해 이용객이 다소 감소했더라도 출근시간대 혼잡률은 여전히 150% 정도로 높은 편이어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서 열차 이용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