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월)

  • 맑음동두천 12.5℃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11.9℃
  • 맑음대전 15.4℃
  • 구름많음대구 14.8℃
  • 맑음울산 10.8℃
  • 구름조금광주 13.1℃
  • 구름조금부산 11.4℃
  • 맑음고창 8.6℃
  • 흐림제주 13.5℃
  • 구름조금강화 8.0℃
  • 맑음보은 13.6℃
  • 맑음금산 14.1℃
  • 구름많음강진군 12.1℃
  • 맑음경주시 11.3℃
  • 구름조금거제 11.9℃
기상청 제공

철도기술

부산교통공사, ‘경전철 고무차륜 국산화 및 모니터링 시스템’ 국가연구개발사업 총괄 주관기관으로 선정

한국철도기술연구원·금호타이어 등 8개 민관 참여하는 연구사업 총괄주관
공동연구 아닌 총괄 주관기관으로 사업 수행… 공사 경전철 시스템 우수성 입증
고무차륜 방식 경전철 운행 안정성 향상 기대… 사업 확장에도 청신호

  

                           한국형 경전철 전용 타이어 및 안정성 강화 기술 구성도


부산교통공사가 경전철 전용 지능형 고무차륜 국산화에 대한 국토교통부 국가연구개발 총괄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부산교통공사(사장 이종국)24일 공사가 세계 최초로 경전철에 대해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안정성을 획기적으로 높이는 경전철용 고성능·고내구 타이어 및 안전성 강화 헬스 모니터링 기술개발사업연구단을 총괄하는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도시철도 기관인 공사와 함께, 철도 전문이며 본 사업 공동연구기관인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은 물론 금호타이어(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한국산업기술대학교 등 산학연을 아우른 기관 8곳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하는 이번 사업은, 72* 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4년간 연구 및 개발이 이뤄지게 된다.

사업비 : 국비 48억 원, 민간부담 24억 원

 

공사가 2011년 부산도시철도 4호선 경전철(K-AGT)에 본격 도입하면서 국내 최초로 선을 보인 고무차륜 방식은 기존의 철제차륜과 비교해 주행소음이 적어 도심 및 주택가 지상주행이 가능하다. 또한 가·감속 능력이 뛰어나 역간 거리도 단축되는 등 효율성 측면에서 장점이 크다.

 

때문에 향후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도, 경전철 전용 고무차륜 상용화에 성공한 사례는 전무한 상황이다. 차륜 상태진단 및 유지보수 최적화 시스템과 관련한 기술 개발 역시 전 세계적으로 걸음마 수준을 면치 못하고 있다.

 

공사는 이번 사업을 통해 연구개발에 착수할 고성능·고내구 고무타이어 도입 및 안정성 관련 헬스 모니터링* 기술로 경전철 전용 고무차륜 개발은 물론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한 진단 및 점검과 더불어 타이어 수명을 예측함으로써 경전철 운행 안정성을 획기적으로 높인다는 목표다.

헬스 모니터링(Health Monitoring)

: 실시간(near-real-time)으로 상태 정보를 전달·점검하고 수명을 예측하는 등 유지보수 최적화를 구현할 수 있는 시스템. 건전성 진단이라고도 한다.

 

나아가 고무차륜 방식의 경전철 사업 확장과 해외수출에도 청신호가 켜질 전망이다. 해당 방식은 현재 인천국제공항 IAT 3단계에서 운행 중이며, 개통 예정인 양산선(노포~북정선) 및 사상~하단선과 광주도시철도 2호선·서울 신림선·위례신사선·의정부경전철에도 도입이 적극 검토되고 있는 만큼, 높은 사업성이 확보될 수 있을 것으로 공사는 보고 있다.

 

부산교통공사 이종국 사장은 공동연구 형태로 참여해 온 기술과 운영의 노하우가 이번 연구개발 주관기관 선정으로 꽃을 피우게 됐다이번 개발이 고효율을 자랑하는 경전철의 기술 성장과 폭넓은 도입에 크게 일조하리라 본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