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6.9℃
  • 맑음강릉 7.7℃
  • 구름조금서울 8.2℃
  • 구름조금대전 9.6℃
  • 구름많음대구 10.0℃
  • 구름조금울산 9.0℃
  • 구름조금광주 9.6℃
  • 구름조금부산 10.0℃
  • 구름많음고창 5.0℃
  • 구름많음제주 12.6℃
  • 구름많음강화 3.2℃
  • 맑음보은 5.7℃
  • 구름조금금산 7.2℃
  • 맑음강진군 7.6℃
  • 구름조금경주시 7.0℃
  • 구름조금거제 9.5℃
기상청 제공

철도기획/경영/재무

철도공단, 철도 시스템개량사업 5,530억원 신규 발주

전년 대비 발주규모 55% 확대로 안전한 열차 운행 환경 조성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보다 안전한 열차 운행 환경을 조성하기 위하여 전기신호통신 등 철도 시스템 개량사업에 지난해보다 55% 증가한 약 5,530억원 규모의 신규 사업을 올해 발주한다고 11일 밝혔다.

 

특히 공단은 열차 이용객은 많지만 노후화된 분당선 등 수도권 광역철도 3개 노선*을 개량하기 위해 ʹ22년까지 노후 전기 설비 교체 등 1,510억원 규모의 사업을 발주하여 수도권 전철 이용객들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철도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 분당선(선릉역오리역), 일산선(지축역대화역), 과천선(선바위역금정역)

 

또한, 경부고속철도 천안대전 구간 전기통신 분야 개량 공사를 9월에 발주하고, 경부선 신동부산 구간 신호 개량 공사 및 호남선 익산목포 구간 통신 개량 공사 등 총 144개 시스템 개량사업도 발주할 예정이다.

 

공단은 철도 운영사인 철도공사와 열차 운행시간 단축 및 공사 시간 확보 방안에 대해 협의하여 적기에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특히 금년도 신규 사업은 공구별로 분할 발주하여 중소기업의 참여기회를 확대하고, 장애인 및 사회적 기업이 제작한 물품을 일부 구매하여 사회적 가치도 실현할 계획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국민들이 안전하고 쾌속한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 개량 사업을 확대하고, 사업비 조기 집행을 통해 일자리 창출 및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