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2 (수)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5.3℃
  • 서울 23.4℃
  • 흐림대전 24.0℃
  • 대구 22.3℃
  • 울산 22.3℃
  • 광주 23.8℃
  • 흐림부산 22.8℃
  • 흐림고창 22.7℃
  • 흐림제주 29.6℃
  • 흐림강화 22.6℃
  • 흐림보은 21.8℃
  • 흐림금산 23.5℃
  • 흐림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22.8℃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오늘의 시

                  인생의 시간(時間)



                                                     이 은 별



별것이 아니라고 보면
참으로 시시하고 쓸모없고,
참 바보 같은 인생이지만,
 
귀하다고 여기면
너무나 귀(貴)하고 고귀(高貴)하여
세상의 어느 것보다 찬란(燦爛)한 인생
참,
살아볼 가치(價値)가 있는 우리의 삶,
 
물을 쓰지 않으면 썩어버리고
쇳덩이도 사용(使用)하지 않으면
녹이 습니다.
 
이제,
그대의 인생(人生)을 갈고 닦아
찬란(燦爛)하게 만들어야 합니다.
한정(限定)된 인생 한 순간(瞬間)도
그냥 스치게 하지 마세요.
 
빈 그릇을 들 때는 가득 찬
물을 들 듯하고
빈 방을 들어갈 때는
어른이 있는 듯 들어가세요.
 
인생은 값지고 값진 것
알면 알수록 시간이 아까워지는
인생의 시간,
참기름 진액(津液)을 진하게
진하게 남김없이 짜내듯
우리의 삶을 참기름 보다
진한 향기(香氣)를 만들어 내야겠습니다.
 
세상의 피조물(被造物)은 결국 소멸(消滅)되지만,
우리의 인생(人生)의 진액(津液)은
짜낼수록 진하여지고,
인생을 깊이깊이 곱씹어 볼수록
더더욱 감칠맛 나는
인생의 그 맛,
참으로 말로 다 할 수 없습니다.



 
- 이은별 시집 <지혜의 숲>중에서 -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