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수)

  • 구름많음동두천 17.1℃
  • 구름많음강릉 20.1℃
  • 구름많음서울 20.9℃
  • 구름많음대전 21.1℃
  • 박무대구 18.7℃
  • 박무울산 17.4℃
  • 흐림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19.9℃
  • 흐림고창 20.3℃
  • 제주 20.4℃
  • 구름많음강화 18.6℃
  • 흐림보은 18.1℃
  • 흐림금산 17.8℃
  • 흐림강진군 20.4℃
  • 흐림경주시 16.8℃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책속의 톡톡

화(禍)가 풀리면 인생도 풀린다

                    화(禍)가 풀리면 인생도 풀린다




화(禍)는 모든 불행의 근원이다.
화를 안고 사는 것은 독(毒)을 안고 사는 것과 같다.

화는 타인 과의 관계를 고통스럽게 하며
인생의 많은 문을 닫게 한다.


따라서 화를 다스릴 때
우리는 미움, 시기, 절망과 같은 감정에서
자유 로와 진다.

타인과의 사이에서 얽혀있는 모든 매듭을 풀고
진정한 행복을 얻을 수 있다.


우리의 마음은 밭이다.


그 안에는 기쁨과 사랑, 즐거움과 희망과
긍정의 씨앗이 있는가 하면
미움, 절망, 좌절, 시기, 두려움과 같은
부정의 씨앗도 있다.

어떤 씨앗에 물을 주어 꽃을 피울지는
자신이 의지에 달렸다.


사람은 누구나 행복하기 위해 태어났다.
그러나 실제로 행복을 만끽하면서 사는 사람은 드물다.

행복한 사람과 그렇지 않은 사람은 표정에서 알 수 있다.

행복한 사람은 늘 미소 짓고
그렇지 않은 사람은 얼굴을 찌푸리며 찡그리고 있다.


그렇다면

우리는 왜 화(禍)를 내는 것일까?
무엇이 우리를 화나게 하는 것일까?

시기, 절망, 미움, 두려움 등은 모두
마음을 고통스럽게 하는 독(毒)이다.
이 독(毒)은 하나로 묶어 "화 (禍) anger"이다.


마음속에서 화를 해독하지 못하면
우리는 절대로 행복해질 수 없다.

화는 평상시 우리 마음속에 숨겨져 있다.
그러나 외부로부터 자극을 받으면
갑작스레 마음 한가득 퍼진다.


화는 예기치 못한 큰일에서 올 때가 있지만
대개는 일상에서 부딪히는 자잘한 문제에서 온다.

따라서 화를 다스릴 때마다
우리는 일상에서 잃어버린 작은 행복들을 다시금 찾을 수 있다.


화(禍)를 다스리기 위해 유용한 도구(道具)가 있다.

의식적인 호흡, 의식적으로 걷기, 화를 끌어안기,
나의 내면(內面)과 대화하기…. 등

이러한 도구들을 사용하면
우리는 마음속에 화가 일어날 때마다
현명하게 대처할 수 있다.


우리는 자신이 가진 부정적인 씨앗이 아닌
긍정적인 씨앗에 물을 주려고 노력해야 한다.


이것이 바로 

심신의 마음을 다스리는 평화의 길이며
행복을 만드는 법칙이다.





 틱낫한 스님, <화(禍)>중에서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