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17.4℃
  • 구름조금강릉 21.7℃
  • 구름많음서울 16.9℃
  • 구름조금대전 18.1℃
  • 구름많음대구 18.8℃
  • 맑음울산 20.4℃
  • 구름많음광주 17.0℃
  • 구름많음부산 18.5℃
  • 구름많음고창 18.2℃
  • 구름많음제주 17.5℃
  • 구름많음강화 16.2℃
  • 구름많음보은 16.6℃
  • 구름조금금산 19.2℃
  • 구름조금강진군 19.5℃
  • 구름많음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오늘의 시

                        홀로 아름다운 것은 없다 

                       

 


산이 아름다운 것은

바위와 숲이 있기 때문이다


숲이 아름다운 것은

초목(草木)들이 바람과 어울려

새소리를 풀어놓기 때문이다


산과 숲이 아름다운 것은

머리 위엔 하늘

발밑엔 바다

계절(季節)이 드나드는 길이 있기 때문이다


세상이 이토록 아름다운 것은

해와 달과 별들이 들러리 선

그 사이에 그리운 사람들이

서로 눈빛을 나누며 살고 있기 때문이다

 

문수현 시집 <홀로 아름다운 것은 없다>,

                            《오감도 》중에서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