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8 (목)

  • 흐림동두천 13.1℃
  • 구름많음강릉 21.3℃
  • 흐림서울 14.5℃
  • 흐림대전 20.2℃
  • 구름많음대구 26.2℃
  • 구름많음울산 25.6℃
  • 맑음광주 23.4℃
  • 맑음부산 18.7℃
  • 맑음고창 21.5℃
  • 맑음제주 20.9℃
  • 흐림강화 11.4℃
  • 흐림보은 19.0℃
  • 흐림금산 21.1℃
  • 맑음강진군 21.7℃
  • 맑음경주시 26.9℃
  • 맑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철도기획/경영/재무

푸른 5월, 새로운 철도박물관에 놀러오세요”

5월 의왕철도축제 맞춰 재개관…고객 감사 행사로 한 달 동안 무료 개방
‘과거부터 미래까지’ 전시 콘텐츠 전면 개편…엘리베이터, 수유실 등 시설 확충



     125년 철도 역사를 담은 철도박물관이 다음 달 4일부터 시작되는 국내 최대 철도 행사인 의왕 철도축제에 맞춰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온다.

 

      코레일(사장 손병석)은 철도박물관 30주년을 기념해 작년 12월부터 진행된 전시관 콘텐츠 개편과 편의시설 확충을 마치고 오는 51일부터 재개관한다고 밝혔다


      철도박물관은 휴관 기간 기다려준 관람객에 대한 감사의 뜻으로 5월 한 달 동안 무료로 개방된다.   

 

      이번 콘텐츠 개편은 조선말기 공무아문 산하 철도국 설립부터 시작된 철도 역사를 새롭게 조명하고 KTX 평창올림픽 문화유산 지정, 남북철도 연결사업 등 최근 이슈까지 담기 위해 진행됐다


      새롭게 선보이는 콘텐츠는 나라를 위해 희생한 철도 영웅들 올림픽 문화유산 ‘KTX’ 대륙철도로 향하는 한국철도 등으로 과거부터 미래까지의 철도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다양한 테마로 구성될 예정이다

 

      가족 단위 관람객도 불편 없이 관람할 수 있도록 엘리베이터, 수유실, 어린이 휴게실 등의 편의 시설도 새롭게 마련했으며 시청각 자료를 대폭 추가하고 열차운전체험설비도 전면 개량하는 등 즐길 거리도 확대했다.

 

      한편 철도박물관은 재개관을 위해 지난 5일 각 분야 철도전문가로 구성된 전시콘텐츠 고증위원회를 열고 콘텐츠의 역사적 진위여부를 검증했다. 고증위원회는 앞으로도 박물관 전시 사업에 대한 고증과 자문을 계속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15일부터 숨겨진 철도의 보물을 찾아 많은 사람에게 공개하기 위한 철도 유물 모으기운동도 전 직원을 대상으로 전개하고 있다. 수집된 유물은 선별을 거쳐 철도박물관에 전시될 계획이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은 새롭게 선보이는 철도박물관은 철도 역사를 담은 공간으로 재탄생 됐다푸른 5, 철도박물관을 찾아 역사와 함께 숨쉬어온 철도를 느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