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8℃
  • 흐림강릉 12.6℃
  • 구름많음서울 14.8℃
  • 구름많음대전 15.3℃
  • 흐림대구 13.9℃
  • 흐림울산 11.4℃
  • 흐림광주 14.6℃
  • 흐림부산 11.8℃
  • 구름많음고창 13.4℃
  • 흐림제주 12.5℃
  • 구름많음강화 12.0℃
  • 구름많음보은 14.5℃
  • 구름많음금산 13.9℃
  • 흐림강진군 13.1℃
  • 흐림경주시 14.0℃
  • 흐림거제 13.2℃
기상청 제공

부산교통공사 사장, 부전~마산 복선전철 낙동강구간 터널공사현장 방문


부산교통공사(사장 이종국)는 지난 10일 낙동강 횡단터널 시공 사례를 참고하기 위해 경전선(국철) 부전역과 마산역을 잇는 부전~마산 복선전철구간 2공구 공사현장을 방문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공사 이종국 사장과 전성기 건설본부장을 비롯해 직원 30여 명이 방문한 복선전철구간 2공구는 낙동강을 횡단하는 터널이 건설될 구간이다. 전체 공사구간 중 최고난이도를 자랑하는 시공구간으로, 해저터널 및 연약지반에서 안정성이 입증된 쉴드TBM 공법이 적용됐다.

 

공사의 경우, 부산시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에 따르면 하단~녹산선이 낙동강을 가로지르는 노선에 해당한다. 따라서 이번 방문을 통해 쉴드TBM 공법의 실제 적용사례와 안정성을 직접 확인하고, 향후 하단~녹산선 등 여건이 유사한 건설현장에 긍정적으로 도입을 검토할 수 있었다는 것이 공사의 설명이다.

 

부산교통공사 이종국 사장은 부산도시철도 건설계획에 포함된 유사 현장에 적용할 우수 공법을 벤치마킹할 수 있었던 시간이라며 안정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절대안전 및 시민행복을 두루 챙기는 도시철도를 건설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