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1 (월)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6.3℃
  • 연무서울 5.7℃
  • 박무대전 4.6℃
  • 박무대구 4.6℃
  • 구름조금울산 8.3℃
  • 박무광주 4.7℃
  • 맑음부산 8.7℃
  • 구름많음고창 3.3℃
  • 구름많음제주 9.9℃
  • 구름많음강화 5.0℃
  • 구름많음보은 -0.3℃
  • 구름많음금산 2.8℃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4.0℃
  • 구름조금거제 8.0℃
기상청 제공

철도공단, 올해 노후 철도시설 개량사업에 7,103억 투자

열차 안전운행 환경 조성 등 위해 선제적인 노후 철도시설 개선

        한국철도시설공단(김상균 이사장)은 열차가 안전하게 운행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철도를 이용하는 이용객들의 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올해 철도 기존시설 개량사업(이하 시설개량사업) 작년(6,497억 원) 대비 9% 증가된 약 7,103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한다고 11() 밝혔다.


       전체 사업비 중 3,617억 원은 기능과 성능이 저하된 교량·터널 등의 철도 구조물과 노후화된 전기설비 개량사업에 쓰인다. 또한, 기후변화로 인한 폭우, 지진 등 자연재해로부터 철도시설물을 보호하고, 여객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안전시설 확충사업(내진보강, 재해예방 등)1,882억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철도역사 내 승강설비와 승강장 홈맞이방 설치, 방음벽과 선로횡단시설 확장사업에도 1,326억 원이 투자되고, 하자관리 등에 278억 원이 쓰일 예정이다.

 

      철도공단은 중소기업의 재정 부담 완화와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올해 시설개량 사업비의 61.3%에 달하는 4,354억 원을 상반기에 조기 집행할 계획으로, 주요 시설개량사업에 대한 설계와 공사 발주를 1분기 중에 완료하고, 진행 중인 사업이나 추가적으로 예산 집행이 가능한 사업개소를 적극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철도공단은 올해 7,103억 원의 시설개량사업비 집행을 통해 7,245명의 고용창출효과와 15,804억 원의 생산유발효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생산·고용유발효과 : 한국은행 보도자료(16.06.15) 2014년 산업연관표 작성결과 참조

 

       김상균 이사장은 앞으로 기존시설개량사업에 투자 금액을 점차 늘려 철도를 이용하는 국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철도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