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6 (수)

  • 맑음동두천 8.5℃
  • 흐림강릉 8.3℃
  • 맑음서울 9.5℃
  • 구름조금대전 10.7℃
  • 구름조금대구 13.1℃
  • 구름많음울산 8.9℃
  • 구름조금광주 9.9℃
  • 구름조금부산 9.8℃
  • 맑음고창 7.6℃
  • 맑음제주 10.5℃
  • 맑음강화 3.6℃
  • 구름많음보은 8.6℃
  • 구름조금금산 10.2℃
  • 맑음강진군 9.2℃
  • 구름많음경주시 9.2℃
  • 구름많음거제 8.2℃
기상청 제공

철도홍보/사회공헌

SRT 직원, 현금 2천2백만 원 주인 찾아줘

유현민 객실장‧이원주 승무원, 열차 선반에 놓고 간 가방에서 발견


                                             유현민 객실장(왼쪽), 이원주 승무원(오른쪽)


      SR(대표이사 권태명)SRT 객실장과 승무원이 고객이 두고 내린 현금 22백만 원의 주인을 찾아줬다고 6() 밝혔다.

 

      지난 2() 부산발 수서행 SRT 366열차 운행을 마치고 객실을 점검하던 유현민 객실장은 선반 위에서 승객이 두고 내린 노트북 가방을 발견하고 이원주 승무원과 함께 수서역 유실물센터에 인계했다.

 

      유실물센터에서 가방을 확인하던 이원주 승무원은 가방 안에서 계약서와 현금 22백만 원이 들어있는 돈 봉투를 발견했다. SR 직원들은 서류에서 연락처를 찾아 주인에게 연락했고 현금은 무사히 주인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었다.

 

      유현민 객실장은 승객의 안전과 행복을 책임지는 객실장으로서 당연한 일을 한 것뿐이다.”면서 “SRT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불편한 점이 없도록 끝까지 확인하고 마무리하는 것이 우리의 임무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SRT 열차와 SR 전용역에서 발생한 유실물은 총 6,549건으로 품목별로는 휴대폰 등 전자제품과 가방이 24%로 가장 많았고 지갑·현금·카드류가 17%로 뒤를 이었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