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6 (수)

  • 구름많음동두천 -3.9℃
  • 흐림강릉 -0.2℃
  • 구름많음서울 -4.6℃
  • 맑음대전 -2.1℃
  • 맑음대구 -0.9℃
  • 맑음울산 1.5℃
  • 맑음광주 -0.1℃
  • 맑음부산 1.4℃
  • 구름조금고창 -0.7℃
  • 흐림제주 3.3℃
  • 구름조금강화 -4.5℃
  • 구름조금보은 -3.3℃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1.2℃
  • 맑음경주시 0.7℃
  • 맑음거제 0.9℃
기상청 제공

승객이 분실한 248만원, 주인에게 돌려줘

대구도시철도 역 직원․관제소․기관사 간 공조 노력으로 해결

       


    지난 114() 11:00경 도시철도 2호선 문양역에서 승차한 이모씨(70, , 남구 대명동)는 반고개역에 하차하며 지인에게 돌려 줄 248만원이 든 가방을 열차에 두고 내린 것을 뒤늦게 알고 반고개역장에게 신고하였다

 

    유실물 신고접수를 받은 반고개역에서는 종합관제센터에 연락해 2호선 전 역사를 동시 호출해 유실물을 긴급 수배토록 조치했다. 호출을 받은 영남대역 직원(양호영, 22)은 종착역이지만 반드시 찾을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고 신속히 해당 열차를 수색해 가방을 찾는데 성공하였다.

 

    유실물을 찾은 양호영 사원은 지난달 24일 도시철도에 첫 입사한 새내기 사원으로 영남대역 근무가 불과 3주 밖에 되지 않았지만 적극적인 업무자세로 동료 직원들의 칭찬을 받고 있다.

 

    한편, 대구도시철도는 작년 한 해 동안 발생한 총 5,122건의 유실물 중 4,670건을 주인에게 돌려줬으며 반환율은 91%에 이른다. 특히, 품목별로 살펴보면 현금의 반환이 1,447(12.2%)으로 전체 유실물 품목 중 반환율이 가장 높았으며 금액으로는 162백만 원에 이른다.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고객의 애로사항을 신속하게 해결해 드릴 수 있어서 매우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라며앞으로도 고객의 불편함을 내일처럼 생각하고 적극 해결에 나서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