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4 (화)

  • 맑음동두천 9.4℃
  • 흐림강릉 12.2℃
  • 구름조금서울 8.6℃
  • 흐림대전 11.3℃
  • 구름많음대구 14.4℃
  • 구름많음울산 15.3℃
  • 흐림광주 10.8℃
  • 흐림부산 15.2℃
  • 구름많음고창 9.8℃
  • 제주 13.1℃
  • 맑음강화 8.4℃
  • 흐림보은 10.2℃
  • 흐림금산 10.3℃
  • 흐림강진군 12.3℃
  • 구름많음경주시 15.9℃
  • 흐림거제 15.7℃
기상청 제공

철도안전/사고

철도공단, 철도안전사고 재발방지 위한 안전대책 마련

국민이 안심하고 철도 이용할 수 있도록 코레일과 협력체계 더욱 강화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124() 철도공단 본사에서 경영진과 전 간부가 참석한 가운데 철도안전대책 현안점검 회의를 개최하고, 국민이 안심하고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철도건설현장 안전대책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날 김상균 이사장과 임직원들은 최근 발생한 오송역 사고원인을 면밀하게 분석하고, 철도 시설관리자로서 공단의 책임과 역할을 강화하기 위해 운행선 인접공사 시행 시, 수탁사업에 대한 안전심사 강화, 한국철도공사와 운행선 인접공사 공동 매뉴얼 제작, 시공경험을 반영한 입찰기준 개선, 안전을 고려한 설계기준 개선, 휴먼에러 방지를 위한 안전대책 마련 등 강도 높은 안전관리를 추진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한편, 철도공단은 철도시설보호 및 열차운행의 안전 확보를 위해 1128일부터 1228일까지 1,090개 철도보호지구의 공사현장에 대한 행위제한 준수여부를 전수 조사하고, 안전관리 이행실태를 점검하고 있다.

        철도보호지구 : 선로 변 30m 이내 구간으로, 이 구간에서 굴착, 건물 신축 등 작업은 철도시설관리자(한국철도시설공단)의 승인을 득한 후 시행하도록 철도안전법(45)에서 규정하고 있다.

 

          공단은 이 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철도보호지구를 더욱 엄격하게 관리할 방안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금일 마련한 안전대책을 전국의 철도건설현장에 즉각 반영하여 같은 사고가 반복되는 일이 없게끔 할 것이라며, “국민의 안전을 위해 열차가 안전하게 운행될 수 있도록 코레일과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