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9 (목)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3.4℃
  • 흐림서울 0.8℃
  • 맑음대전 -0.7℃
  • 박무대구 -0.4℃
  • 구름많음울산 4.0℃
  • 구름조금광주 2.2℃
  • 구름많음부산 6.7℃
  • 맑음고창 1.1℃
  • 맑음제주 9.7℃
  • 구름많음강화 1.0℃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3.9℃
  • 구름조금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1.4℃
  • 구름많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철도공단 호남본부, 장항선 익산~대야 구간 전철화 본격 착수

2020년 완료... 2022년에는 장항선 대야~신창 구간까지 모두 전철화 예정

 한국철도시설공단 호남본부(본부장 최태수)가 장항선 익산~대야 구간(14.3km) 전철화 사업에 11월 29일(목) 본격 착수한다고 밝혔다.


 ‘전철화’란 기존에 디젤 기관차만 운행이 가능했던 구간에 25,000V의 전기를 공급하는 전차선로․전력설비 등을 설치하여 전기차량이 운행할 수 있도록 하는 공사를 말하며, 익산∼대야 구간 전철화는 총사업비 258억 원이 투입되어 오는 2020년 완료된다.


 아울러, 2022년에 장항선 대야∼신창 구간까지 전철화가 되면 하루 37회(여객 28회․화물 9회) 운행하던 기존 디젤 기관차가 친환경 전기차량(하루 102회)으로 모두 대체된다.


 최태수 본부장은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이번 익산∼대야 전철화 사업에 지역 중소업체가 한 곳 이상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면서, “전동차가 디젤 기관차에 비해 소음도 적고 환경적으로도 우수한 만큼 전철화가 모두 완료되면 지역주민들이 철도를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