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9 (수)

  • 흐림동두천 25.0℃
  • 구름조금강릉 24.7℃
  • 흐림서울 26.1℃
  • 흐림대전 24.9℃
  • 흐림대구 25.4℃
  • 흐림울산 24.8℃
  • 광주 23.6℃
  • 흐림부산 25.7℃
  • 흐림고창 24.5℃
  • 흐림제주 24.7℃
  • 흐림강화 23.8℃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4.7℃
  • 흐림강진군 24.6℃
  • 흐림경주시 25.7℃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철도기술

철도공단, 중남미 6개국 철도 공무원에 한국 선진철도기술 전파

7일간 철도정책 등 강의와 현장 견학...중남미 국가와 협력의 물꼬 터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미주개발은행(IDB)과 협력하여 브라질, 콜롬비아 등 중남미 6개 개발도상국 철도관련 공무원 11명을 초청해 한국의 철도정책 및 역세권 개발 등 한국의 철도 인프라를 소개하는 연수를 912()부터 918()까지 철도공단 본사 등에서 시행했다고 밝혔다.


        ※ IDB(Inter-American Development Bank) : ‘59년 미국 워싱턴에 본부를 두고 설립된 미주개발은행으로 미주지역 개도국의 경제발전과 사회개발추진 및 미주지역 경제통합을 위해 출범됐다. 우리나라는 2005년 가입했다.

       ※ 중남미 6개국 : 아르헨티나, 브라질, 콜롬비아, 코스타리카, 에콰도르, 도미니카공화국 



      연수 프로그램은 한국의 철도정책, 철도건설 및 운영관리 기법 등의 강의와 구로 철도 관제센터 등 철도 및 교통관련 기관을 방문하고, 한국철도기술연구원과 대곡소사 복선전철 건설현장을 견학하는 등 한국의 선진철도기술을 체험하는 것으로 구성됐다.


      철도공단은 지금까지 거리나 언어의 문제 등으로 중남미 지역 국가들과의 활발한 교류가 어려웠으나, 이번 연수를 계기로 상호협력을 활성화할 예정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이번 중남미 6개국 철도공무원 초청연수를 계기로 지금까지 교류가 어려웠던 중남미 국가들과의 협력의 물꼬를 텄다, “앞으로도 IDB 등 국제기구와의 네트워크를 강화하여 우리나라 기업의 중남미 국가의 인프라 시장 진출 기회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