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31 (화)

  • -동두천 31.1℃
  • -강릉 28.4℃
  • 맑음서울 30.9℃
  • 맑음대전 30.6℃
  • 맑음대구 29.2℃
  • 구름많음울산 28.1℃
  • 맑음광주 30.2℃
  • 구름조금부산 30.6℃
  • -고창 31.4℃
  • 흐림제주 28.1℃
  • -강화 29.5℃
  • -보은 28.5℃
  • -금산 29.1℃
  • -강진군 30.9℃
  • -경주시 27.0℃
  • -거제 30.6℃
기상청 제공

철도영업/서비스

9월 1일부터 서울~인천공항 간 KTX 운행 조정

코레일, 광명역(리무진)·서울역(공항철도)서 공항 연계교통 환승 편의 강화

   


인천공항까지 가는 KTX 운행이 9월 1일부터 조정된다.

국토교통부가 지난 6월 코레일이 제출한 서울~인천공항 간 KTX 운행 조정에 관한 철도 사업계획 변경 신청서를 30일자로 최종 인가했다.

코레일은 그동안 KTX와 공항철도 열차(AREX)가 같은 구간에 함께 다니면서 발생한 비효율을 개선하기 위해 인천공항 KTX를 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개통 초기 하루 1만 3천명 수준이었던 AREX의 혼잡도는 작년 1월 기준 하루 22만명으로 폭증해 증편이 시급했다.

같은 구간에서 인천공항 KTX는 전체 좌석의 77%가 빈 채로 운행했다. 반면 서울에서 지방을 오가는 KTX는 혼잡한 시간대 매일 입석이 발생할 정도로 붐벼 이용객 불편이 컸다.

인천공항 KTX 대신 AREX를 증편하면 KTX 입석 발생 구간에도 공급좌석을 추가할 수 있어 두 열차 모두 혼잡도가 낮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올해 초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개항 이후 인천공항까지 KTX를 타는 것보다 더 빨리 공항에 도착할 수 있는 리무진 버스 운행도 시작했다.

코레일은 지방에서 KTX를 타고 인천공항까지 다니던 이용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광명역 리무진 버스 배차간격을 줄이기로 했다. 현재 20∼30분 간격으로 운행하던 리무진을 15~20분 간격으로 출발시킨다. ㈜공항철도와 함께 서울∼인천공항 간 AREX 증편도 논의할 계획이다.

코레일 관계자는 “기존 이용객이 불편하지 않도록 리무진 버스와 공항철도 증편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이용객이 많은 다른 구간에 KTX를 추가 운행할 여력이 생긴 만큼 더 효율적인 열차 운행으로 국민 편익을 늘리겠다”고 밝혔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