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9 (목)

  • -동두천 22.9℃
  • -강릉 26.2℃
  • 연무서울 25.5℃
  • 맑음대전 27.1℃
  • 박무대구 29.1℃
  • 박무울산 29.4℃
  • 박무광주 27.7℃
  • 연무부산 29.6℃
  • -고창 26.4℃
  • 맑음제주 27.5℃
  • -강화 22.5℃
  • -보은 26.7℃
  • -금산 26.7℃
  • -강진군 27.1℃
  • -경주시 28.4℃
  • -거제 28.7℃
기상청 제공

오늘의 시

                                           사는 일


                         

                                           나 태 주



오늘도 하루 잘 살았다

굽은 길은 굽게 가고

곧은 길을 곧게 가고


막 판에 나를 싣고

가기로 되어있는 차가

제시간 보다 일찍 떠나는 바람에

걷지 않아도 좋은 길을 두어 시간

땀 흘리며 걷기도 했다


그러나 그것도 나쁘지 아니했다

걷지 않아도 좋은 길을 걸었으므로

만나지 못 했을 뻔했던 싱그러운

바람도 만나고 수풀 사이

빨갛게 익은 멍석딸기도 만나고

해 저문 개울가 고기비늘 찍으러 온 물총새

물총새, 쪽빛 날갯짓도 보았으므로


이제 날 저물려 한다

길바닥을 떠돌던 바람은 잠잠해지고

새들도 머리를 숲으로 돌렸다

오늘도 하루 나는 이렇게

잘 살았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