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2 (월)

  • -동두천 23.9℃
  • -강릉 23.9℃
  • 서울 24.2℃
  • 대전 23.7℃
  • 흐림대구 28.4℃
  • 흐림울산 27.9℃
  • 흐림광주 28.0℃
  • 흐림부산 28.2℃
  • -고창 27.6℃
  • 흐림제주 29.3℃
  • -강화 24.2℃
  • -보은 22.2℃
  • -금산 22.2℃
  • -강진군 28.3℃
  • -경주시 26.4℃
  • -거제 30.3℃
기상청 제공

철도기획/경영/재무

“필리핀 도시철도 운영, 한국철도 기술로”

코레일, 자문계약 연장으로 향후 운영유지보수 사업자 선정 입찰에도 우위 확보


코레일(사장 오영식)20168월부터 수행해 온 마닐라 메트로 7호선(이하 MRT-7) 자문 계약을 연장했다.

 

이번 계약 연장은 코레일이 사업권자인 산 미구엘(San Miguel)로부터 광역도시철도 분야 40여년 운영노하우, 우수한 기술력 및 자문 성과를 인정받은 결과이다.

 

7월부터 수행하는 이번 자문 계약은 6개월 단위로 연장된 5차 계약으로, 2020년 개통을 앞둔 MRT-7의 전력신호통신궤도 건설 등 실질적인 철도시스템 제작 및 시공에 대한 자문을 포함하고 있다.

 

1~4차까지 자문 계약을 통해 약 46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고, 이번 5차 계약과 개통 전까지 추가 자문 수행을 통해 약 50억 원의 추가 매출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코레일은 지금까지 기본상세 설계 자문, 차량제작 자문 등 4차에 걸친 자문 수행과 함께 이번에 수행하는 시공자문, O&M(운영유지보수 사업자) 조직 및 교육 자문을 통해 향후 MRT-7 O&M 선정 입찰에도 상당한 우위를 확보할 것으로 전망된다.

 

MRT-7 프로젝트는 마닐라 케손시티와 블라칸 지역을 연결하는 23구간에 14개역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향후 코레일은 동남아, 중동 등 해외 O&M 입찰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오영식 코레일 사장은 “MRT-7 프로젝트는 한국철도의 운영과 유지보수 노하우를 해외 철도시장에서 높게 평가받고 있는 결과다, “이와 함께 관계 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적극적인 해외 진출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