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5 (금)

  • -동두천 23.4℃
  • -강릉 20.8℃
  • 구름조금서울 24.4℃
  • 맑음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1.8℃
  • 구름많음울산 20.2℃
  • 구름조금광주 25.7℃
  • 구름많음부산 23.0℃
  • -고창 25.2℃
  • 흐림제주 22.1℃
  • -강화 23.2℃
  • -보은 22.3℃
  • -금산 22.2℃
  • -강진군 25.0℃
  • -경주시 19.9℃
  • -거제 23.1℃
기상청 제공

건강/레저

반려견 동반 국립자연휴양림 시범 운영

7월 1일부터 산음·검마산…21일부터 선착순 예약

올여름 휴가철부터 경기 양평군 산음자연휴양림(두메지구)과 경북 영양군 검마산자연휴양림 등 국립자연휴양림 2곳에서는 반려견과 동반 입장해 숙박할 수 있다.


산림청은 다음달 1일부터 반려견과 동반 입장이 가능한 국립자연휴양림 2곳을 시범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경북 영양군 검마산자연휴양림.

경북 영양군 검마산자연휴양림.


그동안 전국 40개 국립자연휴양림은 반려동물 동반 입장을 전면 금지해 불편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이에 산림청은 지난 5월 일부 자연휴양림에 한해 반려동물 입장이 가능하도록 관련 규정을 개정하고 시설·예약시스템 개선 등을 추진했다.


시범 운영 대상지는 지역적 수요와 입지여건을 고려해 경기 양평군 산음자연휴양림(두메지구)와 경북 영양군 검마산자연휴양림이 선정됐다.


산음자연휴양림 두메지구는 일반 휴양객과 이용공간이 분리돼 있고 수도권에 위치해 접근성이 우수하다는 장점이 있다.


검마산자연휴양림은 산림문화휴양관 1동으로 구성된 소규모휴양림으로 휴양림 전체를 반려견과 함께 이용할 수 있다.


동반 입장을 위해서는 동물보호법에 따른 반려동물로 등록돼 있어야 한다. 나이(6개월 이상 10년 이하), 몸무게(15㎏이하 중소형견), 예방접종 등 세부 기준도 충족해야 한다. 다만 장애인 보조견, 경찰견 등 공익목적을 위해 활동 중인 개는 기준을 적용 받지 않는다.


이용객과 반려견의 안전을 위해 8종의 맹견과 대형견, 질병 등이 있는 경우는 입장할 수 없다.


이들 자연휴양림은 반려견 가족의 휴양수요 충족이라는 운영 취지를 고려해 반려견을 동반해야만 이용이 가능하다.


입장 가능한 반려견 수는 1일 입장객은 1마리, 숙박객은 객실당 2마리까지이며 시범운영 기간(7월1일∼12월31일) 반려견 동반 입장에 따른 추가 요금은 없다.


해당 자연휴양림에는 반려견 놀이시설과 편의시설 등이 있으며 시설은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안전을 위해 이동 시 반드시 안전줄(목줄)을 착용해야 하고 배변봉투를 소지해야 한다.


반려견을 동반해 국립자연휴양림을 방문하려는 사람은 오는 21일부터 국립자연휴양림 누리집(www.huyang.go.kr)에서 선착순으로 예약할 수 있다.


예약 시에는 반려견 등록번호, 몸무게, 예방접종 여부 등 반려견 관련 정보를 함께 입력해야 한다. 또 휴양림을 입장할 때 현장에서 재확인도 거친다.


이용석 산림청 산림휴양등산과장은 “반려견과 함께 자연휴양림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면서 일반 이용객에게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일 계획”이라며 “국립자연휴양림을 모두가 즐겁게 이용할 수 있도록 불편사항을 해결해 가겠다”고 밝혔다.


문의: 산림청 산림휴양등산과/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휴양사업과 042-481-4211/580-5551

배너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