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1 (목)

  • -동두천 18.8℃
  • -강릉 19.6℃
  • 맑음서울 18.8℃
  • 구름조금대전 19.6℃
  • 구름많음대구 20.0℃
  • 구름많음울산 19.5℃
  • 구름많음광주 19.0℃
  • 구름많음부산 21.2℃
  • -고창 18.1℃
  • 흐림제주 19.7℃
  • -강화 19.1℃
  • -보은 19.3℃
  • -금산 17.5℃
  • -강진군 18.8℃
  • -경주시 20.2℃
  • -거제 22.2℃
기상청 제공

책속의 톡톡

                                17세기 어느 수녀의 기도



                                                                                              작자 미상(作者未詳)

 

주님 !

 

주님께서는 제가 늙어가고 있고

언젠가는 정말로 늙어버릴 것을 저 보다도 잘 알고 계십니다.

저로 하여금 말 많은 늙은이가 되지 않게 하시고

특히 아무때나 무엇에나 한 마디 해야 한다고 나서는

치명적(致命的)인 버릇에 걸리지 않게 하소서.

 

모든 사람의 삶을 바로 잡고자 하는 열망(熱望)으로 부터

벗어나게 하소서.

 

저를 사려(思慮)깊으나 시무룩한 사람이 되지않게 하시고

남에게 도움을 주되 참견(參見)하기를 좋아하는

그런 사람이 되지 않게 하소서.

 

제가 가진 크나 큰 지혜의 창고를 다 이용하지 못하는 건

참으로 애석(哀惜)한 일이지만

저도 결국엔 친구가 몇명 남아 있어야 하겠지요

끝없이 이 애기 저 애기 떠들지 않고

곧장 요점(要點)으로 날아가는 날개를 주소서.

 

내 팔 다리, 머리, 허리의 고통(苦痛)에 대해서는

아예 입을 막아 주소서

내 신체의 고통은 해 마다 늘어나고

그것들에 대해 위로(慰勞)받고 싶은 마음은

나날이 커지고 있습니다.

다른 사람들의 아픔에 대한 애기를 기꺼이 들어 줄

은혜(恩惠)야 어찌 바라겠습니까 만

적어도 인내심(忍耐心)을 갖고 참아줄수 있도록 도와 주소서.

 

제 기억력(記憶力)을 좋게 해 주십사고 감히 청할순 없아오나

제게 겸손(謙遜)된 마음을 주시어

제 기억이 다른 사람이 기억과 부딪칠때

혹시나 하는 마음이 조금이나마 들게 하소서.

나도 가끔 틀릴 수 있다는 영광된 가르침을 주소서.

 

적당히 착하게 해 주소서.

저는 성인(聖人)까지 되고 싶진 않습니다만..........

어떤 성인들은 더불어 살기가 너무 어려우니까요.........

그렇더라도 심술궂은 늙은이는 그저 마귀의 자랑거리가 될 뿐입니다.

 

제가 눈이 점점 어두워 지는 건 어쩔수 없겠지만,

저로 하여금 뜻하지 않은 곳에서 선(善)한 것을 보고

뜻밖의 사람에게서 좋은 재능(才能)을 발견하는 능력을 주소서

그리고 그들에게 그것을 선뜻 말해 줄수있는 아름다운 마음을 주소서.

 

아 - 멘

 

  

 

 

 잠언 시집 < 지금 알고 있는 걸, 그때도 알았더라면 > 중에서

배너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