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7 (화)

  • -동두천 19.0℃
  • -강릉 18.6℃
  • 맑음서울 18.0℃
  • 구름조금대전 18.5℃
  • 구름많음대구 18.3℃
  • 구름많음울산 17.1℃
  • 맑음광주 18.6℃
  • 구름많음부산 17.5℃
  • -고창 18.0℃
  • 구름많음제주 15.6℃
  • -강화 16.7℃
  • -보은 18.4℃
  • -금산 18.4℃
  • -강진군 17.4℃
  • -경주시 19.1℃
  • -거제 18.5℃
기상청 제공

철도영업/서비스

교통비 30% 줄여주는 광역알뜰교통카드…30일부터 세종에서 시범 도입

16일에는 체험단 발대식도…울산․전주에서도 시범사업․내년부터 본격 도입 확산


국토교통부는 교통비를 최대 30%까지 줄여주는 '광역알뜰교통카드'를 출시하고, 오는 30일부터 세종시에서 시범 도입하기로 하였다.


국토교통부가 16일 출시한 '광역알뜰교통카드'는 기존의 권역별 환승할인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월 44회의 정기권을 10% 할인된 금액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광역알뜰교통카드는 올해 상반기 중, 세종,울산,전주시에서 정기권 시범 발행을 거쳐, 2019년부터 정기권 발행을 본격적으로 시작하고 대상 지역을 점차 확대해 전국으로 확산해 나갈 예정이다.


광역알뜰교통카드를 사용하게 될 경우, 정기권 사용자는 대중교통을 타기 위해 걷거나 자전거로 이동한 거리만큼 마일리지(이용 실적 점수, 이하 '마일리지')를 지급(최대 20%)함으로써, 10%의 정기권 할인과 함께 최대 30%의 교통비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된다.


또한, 통합교통시스템을 통해 정기권 구입과 마일리지 적립 및 이용뿐만 아니라, 기존 대중교통 이동경로, 환승시간, 보행,자전거까지 연계된 최적 맞춤형 이동계획도 제공받게 된다.


국토교통부는 이러한 혜택들이 제공되는 광역알뜰교통카드를 직접 체험해보는 시연행사와 체험단 발대식을 가졌고, 오는 4월 30일부터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세종시민 체험단(500여 명)을 대상으로 7월말까지 시범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오는 7월까지 세종-대전 통합환승시스템 통합 작업으로 인해 광역알뜰교통카드 시범사업의 지역적 범위는 세종시내로 한정되었다.세종과 인접한 청주와 대전에서의 추가환승은 불가능하다.


7월말까지 체험단을 통해 제도 개선 사항 등을 수렴한 뒤,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도입하여 상용화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