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9 (금)

  • -동두천 5.4℃
  • -강릉 8.7℃
  • 흐림서울 4.0℃
  • 맑음대전 8.2℃
  • 구름조금대구 8.7℃
  • 구름많음울산 10.9℃
  • 구름조금광주 8.2℃
  • 흐림부산 9.1℃
  • -고창 5.4℃
  • 구름많음제주 9.4℃
  • -강화 5.4℃
  • -보은 8.0℃
  • -금산 8.9℃
  • -강진군 8.1℃
  • -경주시 11.5℃
  • -거제 10.5℃
기상청 제공

7호선 반포역에 누구나 이용 가능한“디지털 안전체험관”

“지하철 화재 대피, 심폐소생술 게임처럼 익혀요”
심폐소생술‧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도 배워

 지하철에 화재가 난다면? 서울교통공사가 지하철에서 일어날 수 있는 모든 화재 상황을 마치 실제처럼 체험하며 안전한 대처방법을 몸으로 익힐 수 있는 무료 ‘디지털 시민안전체험관’을 7호선 반포역에 9일(금) 개관한다.


지하철 운영기관 최초로 디지털 콘텐츠를 활용해 설립한 이 체험관은 일반 시민 뿐 아니라 초중고 학생들이 단체로 이용할 수 있도록 연면적 220㎡ 규모로 마련됐다. 게임 형식의 체험기기를 도입해 체험자들이 지하철 재난 상황을 유익하면서도 재미있게 경험할 수 있다.


체험관에서는 지하철역 내 비상전화로 화재 상황을 신속하게 신고하는 일부터 소화기로 진화하기, 비상마스크 찾아 쓰기, 자세 낮춰 탈출하기까지 모든 상황을 가상현실(VR)로 체험할 수 있다. 또 소화기, 자동심장충격기, 손전등 등 실제 안전장비도 사용해보고 심폐소생술도 익혀볼 수 있는 공간도 마련했다. 가상현실이란 컴퓨터 그래픽을 활용해 가상의 상황을 실제처럼 표현해주는 IT기술이다. 고글을 쓰고 체험할 수 있다.


서울교통공사(사장 김태호)는 ‘디지털 시민안전체험관’ 개관식을 9일(금) 15시에 개최한다고 밝혔다. 
 

개관식에는 서울교통공사 사장 김태호 등 임직원 20여 명과 서울소방학교장 김경진, 서초구청 안전건설국장 하현석, 서울시교육청 박상근 팀장이 참석한다. 시민 20여 명이 참여하는 가상현실 체험 행사도 열린다.


 
  ▲ 반포역 지하 1층에 위치한 ‘디지털 시민안전체험관’ 전경 사진


시민안전체험관에서는 역 승강장 화재, 열차 화재, 터널 내 운행 중인 열차 내 화재 상황을 가상현실을 통해 실전처럼 경험할 수 있다. 체험자는 특수 고글을 쓰고 조정버튼을 이용해 화재 현장에서 해야 할 행동을 순서(신고→진화→마스크쓰기→탈출)대로 한 후 탈출하면 된다. 


 
 ▲ 시민이 역 승강장 화재 가상현실 체험을 하고 있다


대한안전교육협회에서 제공해 설치한 소화기 시뮬레이터를 통해 불을 끄는 체험을 해볼 수도 있다. 시뮬레이터는 실물 모양의 소화기에서 안전핀을 뽑고 호수를 들어 모니터 속 불로 분사하면 불을 제대로 껐는지를 분석해준다.


 
 ▲ 시민들이 소화기 시뮬레이터를 이용해 불을 끄는 체험을 하고 있다


체험관에는 게임을 하듯이 심폐소생술을 배울 수 있는 참가자 순위 결정 방식의 심폐소생술 시뮬레이터도 설치돼있다. 시뮬레이터는 상반신 인체 모형에 적정한 압박 깊이와 압박 속도로 심폐소생술을 실시할 때만 점수를 얻도록 되어 있어 재미있고 정확하게 심폐소생술을 배울 수 있다.


 
  ▲ 시민들이 심폐소생술 시뮬레이터로 게임을 즐기고 있다.


체험관에는 이 외에도 화재용 비상마스크, 손전등, 자동심장충격기를 사용해볼 수 있는 안전장비 체험장과 안전사고 대처 방법을 동영상으로 학습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돼 있다.


‘디지털 시민안전체험관’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월요일 휴관)까지 운영된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이용을 원하는 시민은 공사 홈페이지(www.seoulmetro.com)로 신청하면 된다. 단체 접수나 참여 문의는 전화(02-6311-7058)로 가능하다.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은 “가상으로 재난을 경험해 실제 재난 상황에서 적절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디지털 시민안전 체험관’을 마련했다”라며 “올 8월까지 전동차 운전 체험기와 공사 현장 사고를 경험할 수 있는 가상현실 체험 콘텐츠도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