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1 (목)

  • -동두천 -0.7℃
  • -강릉 2.6℃
  • 맑음서울 -1.1℃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3.0℃
  • 맑음울산 3.7℃
  • 맑음광주 3.3℃
  • 맑음부산 6.3℃
  • -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4.8℃
  • -강화 -0.5℃
  • -보은 0.5℃
  • -금산 0.7℃
  • -강진군 5.2℃
  • -경주시 4.0℃
  • -거제 4.0℃
기상청 제공

국토교통부, 교통서비스 및 생활편의 향상…광역 알뜰교통카드 도입하고, 新서비스 확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올 한해 건설·교통 분야 사망자수를 절반으로 줄이기 위해 건설현장 및 교통안전을 강화할 계획이다. 


31일 「2018년 국토교통부 업무계획」에서 밝힌 내용을 보면, 먼저, 교통비 부담 완화, 서비스 개선과 같이 국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이용자 중심의 교통서비스 제공을 확대한다.

정기권 도입과 함께 보행 및 자전거 마일리지를 결합하여 10~30% 수준의 요금할인 효과가 있는 광역 알뜰교통카드 시범사업을 올해 상반기 울산시, 세종시, 전주시에서 시작한다.

아울러, 수도권 광역버스 운행거리 제한을 완화(현행 30→50km)하여 환승할인 적용범위를 넓히고, 좌석예약제가 적용되는 M-버스 노선을 확대하여 수도권 출퇴근 불편을 줄여나갈 계획이다.
 
고속도로 이용 서비스도 혁신한다. 오는 4월까지 서울-춘천, 서울외곽 북부구간, 수원-광명 민자고속도로 3개 노선의 통행료를 인하하여 국민들의 이동 부담을 덜어드리는 한편, 고속도로 휴게소 서비스도 이용자 중심으로 개편하여 매장 대기가 필요 없는 모바일 선주문·결제 시스템을 도입한다.

아울러, 다수의 국민이 이용하는 주요 도로에 대해 균질한 수준의 이용 품질, 안전 수준을 유지할 수 있도록 종합적인 관리·개선 방안을 마련한다.

고속철도 서비스를 더 많은 사람이 이용할 수 있도록 선로용량이 부족한 평택~오송 구간의 용량을 확충(예타중)하고, 포항~영덕 등에 지선 셔틀열차를 도입한다. 또한, 환승편의를 위해 차량공유제(카셰어링) 전용구역을 공주역·울산역 등 14개 역사에 추가 설치한다.

항공교통 이용 편의성 제고를 위해 국내선에 생체인식(지문·정맥 등) 활용 탑승수속을 시행하고 직항 승객의 보안봉투 사용 폐지('18.7), 택시 정액요금 제도 도입(인천·김포공항 등), 항공-철도 티켓 통합발권 시스템 구축 등 불편사항을 중점 개선한다.

아울러, 자동차 이용자의 권익 보호를 위해 사고·침수 등 중대손상으로 보험사가 폐차 처분한 차량이 불법 재유통 되지 않도록 폐차이행 확인제를 도입하고,신차 구입 등 자동차 등록 증가에 대응하여 승용차 등록번호 용량을 대폭 확대한다.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