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04 (목)

  • -동두천 -3.1℃
  • -강릉 4.3℃
  • 흐림서울 -2.0℃
  • 구름많음대전 -1.1℃
  • 구름조금대구 2.9℃
  • 구름많음울산 5.0℃
  • 구름많음광주 0.6℃
  • 맑음부산 7.3℃
  • -고창 -0.9℃
  • 흐림제주 4.2℃
  • -강화 -3.7℃
  • -보은 -0.6℃
  • -금산 -0.7℃
  • -강진군 2.0℃
  • -경주시 4.2℃
  • -거제 3.5℃
기상청 제공

철도안전/사고

부산교통공사, 가스통 소지한 승객 신고한 시민 포상

신고 시민에게 10만원 교통카드 지급

부산교통공사가 4일 도시철도 내에서 인화성 물질을 소지한 승객을 발견하고 신고한 시민에게 시민신고 포상금을 지급하였다.

 

공사는 지난 1228일 도시철도 3호선 미남역 승강장에서 가스통과 가스난로를 수레에 싣고 전동차를 기다리고 있던 승객을 발견하고 직원에게 신고하여 사고발생을 예방한 공로가 있는 시민에게 감사장과 함께 10만원 상당의 교통카드를 지급했다.

 

공사는 도시철도 1일 이용 승객이 1백만 명에 육박함에 따라 도시철도 종사자만으로는 폭발인화성 물질 반입 차단 등 시민 안전을 위협하거나 시설물에 피해를 입히는 행위를 감시하기 어려우므로, 도시철도 이용 시민들을 감시의 눈으로 활용하여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시민신고 포상금 제도를 운영하고 최초 신고자에 한해 심사를 거쳐 포상을 실시하고 있다.

 

박종흠 부산교통공사 사장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신고가 안전한 도시철도를 만드는데 큰 힘이 된다경찰과 협력해 신고에 즉시 대응할 수 있도록 출동체계도 다시 한 번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