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6 (화)

  • -동두천 -2.5℃
  • -강릉 2.2℃
  • 맑음서울 -2.2℃
  • 구름조금대전 0.7℃
  • 구름많음대구 2.5℃
  • 구름많음울산 3.3℃
  • 맑음광주 3.7℃
  • 맑음부산 4.3℃
  • -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8.5℃
  • -강화 -2.3℃
  • -보은 0.7℃
  • -금산 1.2℃
  • -강진군 6.1℃
  • -경주시 2.8℃
  • -거제 6.0℃
기상청 제공

철도영업/서비스

한국철도시설공단, 역대 최대 143명 채용으로 일자리 창출 적극 이행

- 작년대비 1.6배 증가...경단녀 시간 선택제 채용 등 여성인재 채용 늘려 -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정부의 5대 국정지표 중 하나인 더불어 잘 사는 경제실현을 위해 올해 하반기 143명을 신규 채용하였으며, 이는 지난해 신규채용 55명 대비 1.6배 증가한 규모로 정부의 최우선 국정과제인 일자리 창출을 적극 이행했다고 밝혔다.

 

철도공단은 올해 신규 채용 시 정부의 블라인드 채용정책을 선제적으로 도입하여, 서류전형에서 학력, 성별, 연령, 출신지역 등 인적사항 기입란 배제하고, 사진 부착 등 불합리한 편견을 야기할 수 있는 항목을 전면 삭제했다.

 

또한, 면접전형에서는 면접관들에게 취업준비생의 인적사항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고, 직무적합성 검증을 위한 질문만 허용하여 공정한 경쟁으로 신입직원을 채용한 결과, 지난 3년 간 지역인재 채용 비율인 35.8% 대비 6.2%p 상승한 42%의 지역인재를 채용했다.

 

한편, 철도공단은 정부의 좋은 일자리 나누기 정책을 적극 이행하기 위해 경력단절여성 등을 시간 선택제로 채용하여 사회형평적 채용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공단은 시간 선택제 일자리를 ’15년부터 채용인원의 3%를 시작으로, 올해 7%까지 확대하여, 지난 2년 간 12, 올해는 7명을 채용했으며, 직무 범위 또한 사무직에서 기술 직렬과 보건관리자까지 확대했다.

    

또한, 취업을 준비하는 청년 구직자들에게 취업역량을 쌓고, 직장체험의 기회를 부여하기 위해 청년인턴 50명을 채용하여 현장에 배치했다.

 

철도공단은 청년인턴의 근무평가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하여 추후 정규직 채용 시 우대할 계획이다.

 

철도공단 이명환 경영지원본부장은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을 적극 이행하기 위해 내년에는 올해보다 7% 늘어난 150여명(신입직원 약 70, 청년인턴 약 80)을 채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