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4 (월)

  • -동두천 -0.8℃
  • -강릉 6.4℃
  • 맑음서울 -1.1℃
  • 구름많음대전 4.3℃
  • 연무대구 6.3℃
  • 연무울산 8.6℃
  • 박무광주 6.3℃
  • 맑음부산 10.7℃
  • -고창 5.2℃
  • 박무제주 10.5℃
  • -강화 -1.3℃
  • -보은 2.8℃
  • -금산 3.2℃
  • -강진군 7.0℃
  • -경주시 7.1℃
  • -거제 10.4℃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 112년 된 경부선 원동천교 개량완료

- 강철 소재를 콘크리트로 개량... 소음 · 진동 감소 및 유지보수비 절감 효과 -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본부장 김효식)는 250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2013년 6월부터 추진해온 경부선 원동천교 개량공사를 12월 4일(월) 모두 마무리하였다.


경상남도 양산시 원동면 원리에 위치하고 있는 114m 길이의 원동천교는 1905년 단선으로 건설되어 1945년 복선화된 노후 철도교량으로,  교량 상부가 철재로 이루어져 있어 경부선 열차 통과 시 소음과 진동이 발생하고, 교량 하부 하천에 교각이 촘촘하게 설치되어 있어 집중호우 시 하천이 범람할 우려가 있었다.


이에 영남본부는 열차가 안전하게 운행하는 데에 지장이 없도록 철재를 콘크리트로 바꾸어 소음과 진동을 대폭 감소시키고, 교각의 간격과 높이를 조정하여 하부 하천의 흐름을 원활하게 했다.


     ※ 콘크리트 교량은 강철 교량에 비해 열차 통과 시 안정성 ․ 승차감이 우수할 뿐만 아니라 소음저감 효과가 뛰어나고 유지보수비가 적게 들어 개량되는 교량에 다수 적용되고 있음.


김효식 본부장은 “교량이 개량됨으로써 열차 내부에서는 뛰어난 승차감을 느낄 수 있고, 소음과 진동이 줄어들기 때문에 열차 외부로는 철도변 생활환경이 크게 개선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