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6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고사성어

격물치지[] : 사물의 이치를 연구하여 자기의 지식을 확고하게 한다는 뜻

( 격식 격, 가지 각, 마을 락(낙), 별 이름 학 물건 물 이를 치/빽빽할 치 알 지)


[유래] 중국 사서(四書)의 하나인 《대학(大學)》에 나오는 말.

격물() ·치지() ·성의() ·정심() ·수신() ·제가() ·치국() ·평천하()의 8조목으로 된 내용 중, 처음 두 조목을 가리키는데, 이 말은 본래의 뜻이 밝혀지지 않아 후세에 그 해석을 놓고 여러 학파()가 생겨났다. 그 중에서 대표적인 것이 주자주자학파(: ·)와 양명학파(: ·)이다. 

 

주자는 격()을 이른다[]는 뜻으로 해석하여 모든 사물의 이치()를 끝까지 파고 들어가면 앎에 이른다[]고 하는, 이른바 성즉리설()을 확립하였고, 왕양명은 사람의 참다운 양지()를 얻기 위해서는 사람의 마음을 어둡게 하는 물욕()을 물리쳐야 한다고 주장하여, 격을 물리친다는 뜻으로 풀이한 심즉리설()을 확립하였다.

 

즉, 주자의 격물치지가 지식 위주인 것에 반해 왕양명은 도덕적 실천을 중시하고 있어 오늘날 주자학을 이학()이라 하고, 양명학을 심학()이라고도 한다.


두산백과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