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4 (월)

  • -동두천 -3.4℃
  • -강릉 1.6℃
  • 맑음서울 -2.1℃
  • 구름조금대전 -0.3℃
  • 맑음대구 2.2℃
  • 맑음울산 4.3℃
  • 광주 0.9℃
  • 맑음부산 6.3℃
  • -고창 0.9℃
  • 흐림제주 6.8℃
  • -강화 -2.6℃
  • -보은 -1.6℃
  • -금산 -1.2℃
  • -강진군 2.2℃
  • -경주시 2.6℃
  • -거제 5.9℃

철도공단, 경전선 진주~광양 전철화 추진한다!

기재부 예비타당성조사 통과에 따라 진주~광양 간 전기열차 운행기반마련

     

                                                              진주∼광양 전철화사업 노선도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강영일)은 지난 9월 28일(목) 기획재정부 주관으로 개최된 재정사업평가 자문위원회에서 진주∼광양 전철화 사업 예비타당성조사 최종결과가 통과되었다고 밝혔다.


진주∼광양 전철화 사업에 대한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결과 B/C(비용편익 비율) 1.54, AHP(계층화 분석) 0.704로 사업추진이 적정한 것으로 결정되었다. 
     ※ AHP(Analytic Hierarchy Process) : 경제성·정책성·지역균형발전 등 평가기준을 종합 고려하여 최적대안을 계량화하여 도출하는 의사결정기법


공단은 총사업비 2,402억 원을 투입하여 2018년부터 2021년까지 전철화사업을 진행예정으로, 이 사업이 완료되면 디젤기관차에서 전기기관차로 변경 운행한다.


이는 정부의 ‘미세먼지 걱정 없는 쾌적한 대기 환경 조성’을 통한 미세먼지 발생량을 임기 내 30% 감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는 정부의 국정운영방향에 부합함은 물론, 남해안축 철도수송 효율성을 향상시킬 예정이다.


한편, 공단은 경전선 진주∼광양 복선화사업(51.5km)을 지난해 개통하였으며, 이 구간 전철화 사업의 추진으로 전남과 경남 지역에 약 3천여 명의 고용유발효과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철도공단 성영석 미래사업기획처장은 “이번 예비타당성 조사 진행과정에서 사회적 할인율 인하(5.5%→4.5%), 전철화 편익반영(대기오염 비용절감) 등의 제도개선을 기획재정부에 적극 개진한 결과로 예비타당성조사 평가기준이 지난 9월 개정되어 긍정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국민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철도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사회적 할인율 : 공공투자사업의 경제적 타당성을 분석함에 있어, 미래의 비용・편익을 현재가치로 환산하기 위해 적용하는 할인율
 

 ※ 경전선 진주~광양 전철화 사업개요


 □ 경전선 진주∼광양 전철화 사업개요

   ○ 사업내용 : 경전선 진주∼광양 51.5km 전철화
   ○ 총사업비 : 2,402억 원
   ○ 사업기간 : 2018년∼2021년 예정(약 3년, 설계 1년·시공 2년)
   ○ 추진경위
     - 2011년 4월 : 제2차 국가철도망계획 전반기(’11∼’15)사업 반영
     - 2014년 4월 : 사전조사 시행 (B/C 0.79∼1.16)
     - 2015년 1월 : 예비타당성조사 착수(KDI)
     - 2016년 6월 : 제3차 국가철도망계획 신규사업 반영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