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9 (토)

  • -동두천 -7.8℃
  • -강릉 -1.6℃
  • 맑음서울 -5.4℃
  • 흐림대전 -1.4℃
  • 구름많음대구 -2.6℃
  • 맑음울산 -2.0℃
  • 구름많음광주 -0.6℃
  • 맑음부산 -0.6℃
  • -고창 1.4℃
  • 흐림제주 7.7℃
  • -강화 -5.8℃
  • -보은 -3.2℃
  • -금산 -3.0℃
  • -강진군 -3.7℃
  • -경주시 -6.0℃
  • -거제 -0.4℃

임산부석은 임산부에게 양보해 주세요!

대전도시철도, 10월 10일 ‘임산부의 날’ 시민과 함께하는 캠페인 실시

대전도시철도공사 10일 ‘임산부의 날’을 맞아 역사와 열차를 순회하면서 임산부에 대한 배려를 홍보하는 캠페인을 펼쳤다.

참가자들은 대전역~시청역 구간에서 임산부석을 알리는 안내문을 나누어 주면서 임산부에 대한 관심과 자리 양보를 당부했다.

공사는 저 출산 문제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기 위해 2012년 전국 도시철도 최초로 열차에 임산부석을 설치하고, 임산부석 색상교체, 좌석수 확대, 객실 바닥 안내시트지 부착, 캠페인 등 임산부석을 알리고 배려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공사는 임산부가 임산부석을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고 배려하는 시민의식을 높이기 위해 지역 업체와 제휴, 임산부석을 친근하게 홍보할 수 있는 이벤트 행사도 추진할 계획이다.

공사 김민기 사장은 “교통 약자를 돕는 것은 배려하는 문화의 기본”이라며“임산부에게 양보하고 배려하는 도시철도 이용문화가 조성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협조를 당부 드린다.”라고 말했다.

‘임산부의 날’은 임신과 출산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통해 저 출산을 극복하고 임산부를 배려·보호하는 사회적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2005년부터 법정 기념일로 제정되었다.


△ 10일 제12회 임산부의 날을 맞아 공사 직원들이 열차 내 임산부석을 알리는 홍보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 지난 3월 공사는 열차 내 임산부석을 알리기 위해 전동차 바닥에 ‘임산부 전용석’을 알리는 바닥 홍보시트를 부착했다.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