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08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철도사업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 포항~영덕 간 궤도검측차 운행으로 개통준비 박차!

- 9월까지 합동점검과 시설물검증시험 시행...올 12월 개통예정 -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본부장 김효식)는 동해선 포항삼척 철도건설사업 구간 중 올해 12월 개통구간인 포항영덕(44.1km) 구간의 철도시설 품질·안전성·열차운행 적합성 등을 검증하기 위하여 87()에 궤도검측차를 투입한다고 밝혔다.

 

궤도검측차 운행은 궤도분야 공종별 시험으로써 궤도틀림현상을 정확히 분석하고 차량이 안전하게 주행하면서 안락한 승차감을 유지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궤도틀림현상 : 궤도의 궤간, 수평, 고저, 방향 등이 틀어지는 현상

 

궤도검측차 운행구간은 포항에서 출발하여 청하에서 영덕까지 100km/h이하의 속도로 통과하며, 운행결과를 분석하여 궤도틀림현상이 발견되면 즉시 보수하여 시설물 검증시험과 영업시운전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할 계획이다.

 

김효식 본부장은 올해 동해선 포항영덕 구간의 12월 개통을 위한 준비가 차질 없이 진행 중이라며, “궤도검측에 이어 시설물검증과 영업시운전을 철저히 시행하여 완벽한 개통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