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9 (수)

  • -동두천 14.4℃
  • -강릉 14.9℃
  • 황사서울 13.7℃
  • 황사대전 14.8℃
  • 맑음대구 15.5℃
  • 맑음울산 15.8℃
  • 황사광주 16.1℃
  • 맑음부산 15.7℃
  • -고창 14.2℃
  • 황사제주 17.2℃
  • -강화 13.8℃
  • -보은 13.7℃
  • -금산 14.0℃
  • -강진군 15.9℃
  • -경주시 16.3℃
  • -거제 16.5℃

문화/예술

지친 일상을 깨우는 봄날의 ‘문화충전’

‘꿈의 시작’·‘봄놀이-산 꽃 밥’·‘미술관을 멋지게 즐기는 5가지 방법’전 등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예술극장에서는 뮤지션과 관객과 소통할 수 있는 ‘ACC뮤직라운지’를 마련했다. 사진은 개성 있는 경기 민요 소리꾼 ‘전영랑’과 실력파 재즈 그룹 ‘프렐류드’가 뭉쳐 색다르게 해석한 국악 무대를 선보인다. (사진 =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예술극장에서는 뮤지션과 관객과 소통할 수 있는 ‘ACC뮤직라운지’를 마련했다. 사진은 경기 민요 소리꾼 ‘전영랑’과 실력파 재즈 그룹 ‘프렐류드’. (사진 =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놓치지 말아야 할 공연

4월을 맞아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예술극장에서는 뮤지션과 한층 가깝게 소통하는 ‘ACC뮤직라운지’ 무대를 마련한다. 지난 12일부터 시작된 이번 행사는 19일, 5월 10일, 5월 17일, 24일, 6월 7일 오후 7시 30분에 각각 무대를 꾸민다. 4월 19일 라운지는 프랑스의 로맨틱 재즈 ‘트리오 봉봉’과 스페셜 게스트로 재즈 보컬리스트 혜원이 출연해 낭만적인 봄날의 저녁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ACC뮤직라운지’는 무대와 객석의 경계가 없는 로비 공간에서 연주자와 관객이 하나되는 공연이다. 특히 극장 관객석에서 관람할 때와는 달리 편안하고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공연을 즐길 수 있다. 관람은 무료이며 자세한 내용은 ACC 홈페이지(www.acc.go.kr), 콜센터(1899-5566)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극장1에서는 22일 공연과 무대백스테이지 체험을 결합한 테크니컬 퍼포먼스 ‘Behind the Bigdoor – 꿈의 시작’을 개최한다. 공연과 무대 백스테이지 투어를 결합한 프로그램. 일반관객들이 예술극장 공연과 무대 뒷모습을 함께 체험해 볼수 있다. 예매는 홈페이지(www.acc.go.kr) 신청이 가능하다. 당일 인터넷 예매는 불가하며 현장예매만 가능하다. 문의 1899-5566.


주목할 전시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강원도의 식문화를 재조명하는 ‘봄놀이-산 꽃 밥’이 15일부터 국립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Ⅱ와 야외전시장 오촌댁에 열린다.


이번 전시는 민속유물, 현대작품, 공예품, 음식 체험프로그램으로 이뤄진다. 강원 산간을 배경으로 한 작품을 전시한 ‘산’, 민속유물·회화·공예품이 조화를 이룬 ‘꽃’, 강원도의 고유 음식을 선보이는 ‘밥’이 이어진다.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강원도의 식문화를 재조명하는 ‘봄놀이-산 꽃 밥’전시가 국립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Ⅱ와 야외전시장 오촌댁에 열린다. (사진 = 국립민속박물관)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강원도의 식문화를 재조명하는 ‘봄놀이-산 꽃 밥’ 전시가 국립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Ⅱ와 야외전시장 오촌댁에 열린다. (사진 = 국립민속박물관·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산’에서는 강원도 식문화의 근간인 산과 자연을 소재로 한 작품들이 펼쳐진다. 겨울 산의 바람 소리를 연상케 하는 구본창·민병헌의 사진을 통해 강원 첩첩산중의 정서와 풍경을 느낄 수 있다.


‘꽃’은 철쭉, 감자꽃 등 강원도 산과 들의 꽃들로 가득한 봄놀이다. 고리버들로 만든 도시락과 찬합 등 유물을 현대공예품과 나란히 전시한다. ‘밥’에서는 강원도 특유의 건강한 먹을거리와 식문화를 마주할 수 있다. 강원도 소반인 원반에 설치된 미디어테이블에서는 강원도 음식을 만드는 과정이 인터랙티브 영상으로 구현된다.


야외 오촌댁에는 설치작가 최정화의 작품을 들였다. 앞마당 대형작 ‘무우’, 부엌 ‘밥상탑’, 사랑대청 ‘배추’, 찬방에는 ‘알케미’가 있다. 찬탁, 국수틀, 주루막, 김칫독, 채독 등 강원도의 질박한 유물과 현대작품이 같이 놓여 있다.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강원도의 식문화를 재조명하는 ‘봄놀이-산 꽃 밥’전시가 국립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Ⅱ와 야외전시장 오촌댁에 열린다. (사진 = 국립민속박물관)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강원도의 식문화를 재조명하는 ‘봄놀이-산 꽃 밥’전시가 국립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Ⅱ와 야외전시장 오촌댁에 열린다. (사진 = 국립민속박물관·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국립현대미술관 어린이미술관에서는 ‘미술관을 멋지게 즐기는 5가지 방법’전을 열고 있다. 이번 2017년 전시는 국립현대미술관에서 수집한 작품을 중심으로 전시를 기획한 큐레이터의 의도를 이해하는 공간, 미술품 보존가의 작업실을 살펴볼 수 있는 공간, 탐색 도구를 통해 전시와 미술관 공간을 즐겁게 경험하는 방법을 찾아보는 프로그램 등 여러 가지 다양한 체험과 볼거리로 구성돼 있다.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설명과 전시 공간구성으로 어린이를 포함한 가족 및 단체 관람객들의 의미 있는 작품 감상에 도움을 제공한다. 미술관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탐색도구가 전시되고, 정해진 시간에 대여할 수 있다.

국립현대미술관 어린이미술관에서는 ‘미술관을 멋지게 즐기는 5가지 방법’전을 열고 있다. (사진 = 국립현대미술관)

국립현대미술관 어린이미술관에서는 ‘미술관을 멋지게 즐기는 5가지 방법’전을 마련한다. (사진 = 국립현대미술관)


함께 즐기는 문화행사

문화재청 창덕궁관리소는 조선시대 임금들이 자연을 감상하며 시를 짓고 심신을 수련하던 창덕궁 후원에서 일반 시민들이 독서를 즐길 수 있는 ‘후원에서 만나는 한 권의 책’ 행사를 오는 18일부터 5월 14일까지 개최한다.

행사 기간에는 창덕궁 후원 입장 인원을 1회당 100명에서 200명으로 늘린다. 관람객들은 기존처럼 입장 시각에 맞추어 정해진 동선에 따라 후원을 둘러보되 내 해설사의 인솔 없이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해설을 원하는 관람객을 위해 안내 해설 서비스는 평소대로 제공된다. 

창덕궁 후원의 녹음이 절정을 이루는 때 ‘후원에서 만나는 한 권의 책’ 행사를 오는 18일부터 열린다. (사진 = 문화재청)
창덕궁 후원의 녹음이 절정을 이루는 때 ‘후원에서 만나는 한 권의 책’ 행사가 18일부터 열린다. (사진 = 문화재청)

특히 올해는 ‘사서가 책으로 소개하는 궁궐문화’라는 프로그램이 새롭게 마련됐다. 매주 목·토요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후원 내 취규정을 찾으시면 정독도서관 사서들로부터 궁궐 문화와 관련된 도서를 추천받을 수 있다.


2017.04.18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