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04 (화)

  • -동두천 20.0℃
  • -강릉 22.6℃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20.7℃
  • 맑음대구 20.7℃
  • 맑음울산 21.4℃
  • 맑음광주 20.1℃
  • 맑음부산 22.3℃
  • -고창 17.5℃
  • 맑음제주 17.3℃
  • -강화 12.8℃
  • -보은 19.3℃
  • -금산 18.9℃
  • -강진군 19.6℃
  • -경주시 21.1℃
  • -거제 19.6℃

철도사업

코레일, 프랑스 철도공사와 고속철도 협력 강화

홍순만 코레일 사장, 시속 574㎞ 2층 고속열차 시승

홍순만 코레일 사장은 3일 오후(현재시각) 프랑스 철도공사(SNCF) 본사를 방문하여 기욤 페피(Guilla

ume Pepy) 사장과 양국 철도분야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코레일과 SNCF2004KTX 개통 이래로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홍순만 사장의 이번

방문을 계기로 양사의 경영 우수사례 공유, KTX 부품정보 교환,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효율적인

철도 운영 유지보수 등에 대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특히, 코레일은 선진 고속철도 유지보수 벤치마킹을 위해 프랑스와 정기적 기술연수를 진행하고 있

으며, 327일부터 47일까지 7명의 직원이 SNCF 유럽동남선 유지보수 테크닉센터에서 고속차량

추진제어장치 성능개선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이에 앞서 2일에 홍순만 사장은 시험운행 중인 프랑스의  2층 고속열차 전실에 탑승, 파리동역-

트라스부르역 500km 구간을 시승하여 2층 열차의 효율성 및 운행 안전성을 살펴보고, 스트라스부르

-뮐루즈역간 120km 구간의 일반열차(TER, 시속 160km/h)도 체험하며, 속열차와 일반열차의 환

승시스템도 확인했다.

 

참고로 프랑스는 2007년부터 2층 고속열차(TGV-Duplex)만 도입하여 기존 고속차량보다 효율성을 증

대하고 있다.

 

TGV-PSE(10, 368)대비 TGV-D(10, 510)좌석수 약 40%증가

TGV-Duplex전체TGV(고속철)의 약 47% 차지(전체 428편성, 듀플렉스 200편성)

 

또한, 홍순만 사장과 기욤 페피 사장은 지난 38일과 9일 이틀간 한국에서 개최한 한-불 철도차량부

품 우수공급업체 박람회의 성과에 공감하고 향후 행사의 규모를 확대하자는 것에 인식을 같이했다.

 

기욤 페피 사장은 이 자리에서 코레일은 SNCF의 긴밀한 파트너이며, 우수한 서비스 자세, 접객설비

의 청결, 최고 수준의 안전성 등 벤치마킹 포인트가 많으며,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양사의 경쟁력을

강화시켜 나가자.”고 제안했다.

 


 

□  홍순만 코레일 사장은 2(현지시간) 프랑스의 신형 2층 고속열차 TGV-듀플렉스 운전실에 탑승해 574.8km/h

시험운행에 성공했던 파리동역-스트라스부르역 500km 구간을 시승하며 2층 열차의 효율성과 운행 안전성 등을

살펴봤다.한편, 프랑스는 2007년부터 2층 고속열차(TGV-듀플렉스) 도입하여 기존 고속차량보다 효율성을 증

대하고 있다.



 

홍순만 코레일 사장은 2(현지시간) 오전 프랑스 국영철도 SNCF 알자스 차량 기지를 방문해 신형 2층 고속열차

TGV-듀플렉스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TGV-듀플렉스는 최고 속도 320km/h의 신형 2층 고속열차로 프랑스는 2

007년부터 해당열차만 도입하고 있다. (사진은 홍순만 코레일 사장이 알자스 기지에 있는 TGV-듀플렉스 2층 객실

내에서 SNCF 관계자로부터 2층 고속 열차의 안전성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는 모습

 

 

   

홍순만 코레일 사장은 2(현지시간) 오전 프랑스 국영철도 SNCF 알자스 차량 기지를 방문해 SNCF의 스마트팩

토리를 통한 차량유지보수 현황에 대해 설명을 듣고 양사간 첨단기술을 활용한 철도분야 협력에 대한 의견을 나눴

.(사진 맨 오른쪽 홍순만 코레일 사장)

배너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레일뉴스는 철도전문 정기 매거진 RAIL&LIFE 창간을 준비 중에 있습니다. 이에 독자의 생각은 ? 참여기간 2017-03-14~2017-0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