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5 (토)

  • 흐림동두천 4.5℃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5.7℃
  • 흐림대전 5.5℃
  • 구름조금대구 7.2℃
  • 맑음울산 8.8℃
  • 맑음광주 9.4℃
  • 맑음부산 10.2℃
  • 맑음고창 8.1℃
  • 구름조금제주 9.8℃
  • 흐림강화 5.3℃
  • 구름많음보은 4.5℃
  • 흐림금산 6.8℃
  • 맑음강진군 9.6℃
  • 맑음경주시 7.9℃
  • 구름조금거제 7.1℃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레일종합

더보기


배너

기획특집

더보기



노조활동

더보기
27일 철도노조 태업으로 일부 열차 지연 운행 예상 한국철도는 오늘(27일) 전국철도노동조합의 태업 돌입으로 열차 운행 차질이 예상됨에 따라 고객 불편 최소화를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섰다. 우선 가용 가능한 비상대기 열차와 차량정비 지원 인력을 총동원해 지연 발생 시 긴급 투입하고, 역 안내 인력을 추가로 투입해 열차 이용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태업 기간 중 열차에 대한 환불(취소), 변경 수수료는 면제 조치할 예정이다. 특히, 코로나19 방역에 소홀함이 없도록 출․도착역에서 시행하는 객실 소독작업에도 인원을 보강할 계획이다. 한국철도는 태업 기간에는 사전에 모바일앱 ‘코레일톡’ 또는 홈페이지(www.letskorail.com)를 통해 열차운행 상황을 확인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다만, 철도고객센터 전화문의는 코레일네트웍스의 파업으로 연결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다며 양해를 부탁했다. 한국철도는 철도노조의 태업으로 인한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으며, 철도노조와의 교섭에도 충실히 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철도는 손병석 사장명의의 직원 담화문을 통해 “코로나 확산 상황이 매우 엄중하고, 대학수학능력평가시험을 일주일 앞둔 시기에 태업은 국민의 불안을 증폭시키고 철도 안전과 방역에 대한 불신

배너


정치/경제

더보기

사회뉴스

더보기

배너
배너

건설뉴스

더보기



포토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이전 다음